2018.07.26 (목)

  • -동두천 33.7℃
  • -강릉 35.1℃
  • 연무서울 33.5℃
  • 구름조금대전 34.5℃
  • 구름조금대구 37.1℃
  • 맑음울산 33.1℃
  • 구름많음광주 35.4℃
  • 맑음부산 32.6℃
  • -고창 32.2℃
  • 구름조금제주 30.7℃
  • -강화 29.6℃
  • -보은 34.6℃
  • -금산 34.5℃
  • -강진군 35.1℃
  • -경주시 35.5℃
  • -거제 34.3℃
기상청 제공

이슈리포트


‘재활용 대란’ 정부대책 능사 아니다...선진의식 제고해야

환경부, 지난달 10일 ‘재활용 폐기물 관리 종합대책’ 발표

 

지난 1월부터 중국 정부가 재활용 쓰레기 수입을 금지하면서, 국내 재활용 쓰레기 처리가 어려워져 ‘재활용 대란’이 일어났다. 

 

이에 환경부는 2030년까지 플라스틱 폐기물 발생량을 50% 줄이고, 재활용률을 기존 34%에서 70%까지 끌어올리는 내용을 담은 ‘재활용 폐기물 관리 종합대책’을 지난달 10일 발표했다. 

 

이번 대책이 플라스틱 등의 생산단계부터 수거단계까지 정부가 전방위적으로 개입하겠다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지만 능사는 아니다. 

 

시민들이 선진의식을 가지고 나서지 않으면 정부의 대책도 결국은 무용지물이 될 수밖에 없다.

 

당장 작은 것부터라도 솔선수범하는 자세가 필요해 보인다.

 

지금부터 커피전문점에 앉아 음료를 마실 땐 일회용 컵이 아닌 다회용(머그컵 등)컵을 이용해보자.

 

MeCONOMY magazine June 2018


배너
배너


배너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