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2 (수)

  • 맑음동두천 33.8℃
  • 구름조금강릉 30.2℃
  • 구름조금서울 36.2℃
  • 구름조금대전 37.9℃
  • 구름많음대구 32.8℃
  • 구름많음울산 30.3℃
  • 흐림광주 34.1℃
  • 흐림부산 31.0℃
  • 구름많음고창 35.3℃
  • 제주 29.0℃
  • 맑음강화 31.5℃
  • 구름조금보은 35.6℃
  • 구름많음금산 35.5℃
  • 흐림강진군 31.9℃
  • 구름많음경주시 32.0℃
  • 구름많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사건


‘12 對 7’... 조계종 원로회의, 설정 총무원장 불신임안 인준

남전스님 “만장일치 가결” 공식 발표

 

대한불교 조계종 원로회의가 22일 총무원장 설정스님에 대한 불신임안을 인준했다.

 

조계종 원로의원들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열린 원로회의에서 찬성 12표, 반대 7표로 설정 총무원장 불신임 인준 안건을 의결했다.

 

재적 23명의 원로회의는 조계종 최고 의결기구다. 지난 16일 중앙종회에서 가결된 총무원장 불신임안이 최종 인준되려면 재적 의원 과반수 찬성이 필요했다.

 

다만 원로회의 사무처장 남전스님은 의결 직후 브리핑을 통해 “총무원장 설정스님의 사직은 인정되나 사직에 대한 법적 다툼을 종식시키고 종단의 안정과 화합을 위해 불가피하게 총무원장 불신임 인준을 만장일치로 가결한다”고 밝혔다.

 

 

조계종 원로회의는 만장일치로 공식발표했으나, M이코노미 취재결과 실제 가부를 묻는 투표에서는 원로의원 19명이 참석한 가운데 찬성 12표, 반대 7표가 나온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전날 설정 총무원장은 “잘못된 한국 불교를 변화시키기 위해 종단에 나왔지만 뜻을 못 이루고 산중으로 되돌아가야 할 것 같다”며 총무원을 떠나 수덕사로 내려갔다.

 

 




배너


드루킹 특검, 수사기간 연장요청 안 한다...‘역대 처음’
‘드루킹’ 김동원 씨와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댓글조작 공모 의혹을 조사해온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22일 특검 수사기간을 연장하지 않기로 했다. 박상융 특별검사보는 이날 오후 서울 강남역 인근 특검사무실에서 브리핑을 통해 “그간 진상규명의 정도와 증거 수집을 비롯한 수사진행의 필요성 등 진상 및 수사 상황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특별검사는 굳이 더 이상의 조사나 수사가 적절할 정도는 아니라고 보아 수사기한 연장 승인 신청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수사기한이 25일 종료됨에 따라 수사대상으로 규정된 사안에 대한 진상 및 수사상 처분된 내용에 대하여는 27일 오후에 밝히겠다”고 덧붙였다. 특검팀은 지난 60일간 김 지사가 댓글조작 매크로 프로그램 ‘킹크랩’ 시연회에 참석했는지 여부 등을 집중 추궁했고, 김 지사는 혐의를 전면 부인하는 기존의 입장을 되풀이 했다. 결국 특검은 김 지사가 드루킹과 범행을 공모했다고 판단, 김 지사를 상대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지난 18일 법원에서 기각됐다. 특검은 기간 내 수사를 매듭짓기 어려운 경우 대통령 승인을 받아 수사기간 30일을 한 차례 연장할 수 있지만 결국포기하면서, 연장 신청을 하지 않은 역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