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5 (목)

  • 흐림동두천 25.5℃
  • 흐림강릉 25.4℃
  • 서울 27.0℃
  • 흐림대전 28.1℃
  • 구름많음대구 30.9℃
  • 구름많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9.0℃
  • 흐림부산 28.3℃
  • 흐림고창 28.0℃
  • 소나기제주 27.6℃
  • 흐림강화 21.8℃
  • 구름많음보은 28.2℃
  • 흐림금산 27.9℃
  • 흐림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31.7℃
  • 흐림거제 28.7℃
기상청 제공

정치


식약처, 추석명절 성수식품 일제 점검…식품위생법 위반 업체 170곳 적발

제수용·선물용 식품 제조업체 및 고속도로 휴게소 내 음식점 등 점검

 

추석을 앞두고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추석 성수식품 제조·판매업체 3,842곳을 점검한 결과 식품위생법 등을 위반한 170곳을 적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8월 21일부터 27일까지 17개 식약처가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제수용·선물용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 제조업체와 전통시장·대형마트 등 추석 성수식품 판매업체와 ,고속도로 휴게소 내 음식점 등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주요 위반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보관(7곳) ▲자가품질검사 미실시(14곳) ▲비위생적 취급(25곳) ▲원료·생산·판매기록 미작성(24곳) ▲건강진단미실시(59곳) ▲기타*(41곳) 등 이었다.

 

적발 업체는 관할 지방식약청 및 지자체가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실시하고 3개월 이내에 다시 점검해 개선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아울러 점검대상 업체의 제품과 시중에 유통 중인 전·튀김 등 식품 1,382건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검사가 완료된 652건 중 조리음식(‘생깻잎무침’) 1건이 부적합(대장균)하다는 결과가 나왔다. 해당 업체 역시 행정조치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운송비용 부당 수령 시내버스회사 적발
서울시가 운송비용을 부당수령한 버스회사를 적발하고 경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4일 버스 운수종사자 인건비 집행 내역을 점검한 결과 일부 회사에서 부당수령이 있는 것을 확인하고 이 중 허위 자료를 제출하는 등 고의성이 있는 회사에 대해 보조금 부당수령, 사기죄 등으로 경찰에 고발한다고 밝혔다. 또 인건비 부당 수령액도 전액 환수 조치할 예정이다. 아울러 서울시는 51개사의 노조지부장들이 법정 면제시간에 해당하는 임금에 비해 과다 수령한 내역과 일부 업체의 채용 과정에서 노조 관계자가 부당한 금품 수수 정황이 있는 것도 확인했다. 이들은 운전원 채용을 대가로 노조 지부장에 최소 50만원에서 최대 200만원 가량의 금전을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전체 시내버스 회사를 대상으로 인건비 허위 수령액이 있는지 추가 점검에 들어갔으며, 이번 사건을 계기로 서울시는 인건비 부당 수령과 같이 심각한 부정행위가 적발된 버스업체를 준공영제 대상에서 제외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지우선 버스정책과장은 "운송비용을 부정 수령한 버스회사에 대하여 시 차원에서 경찰 고발, 운송비용 환수, 회사 평가 감점 등 적극적으로 조치할 예정"이라며 "이러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