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7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30.7℃
  • 서울 23.1℃
  • 구름조금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7.4℃
  • 구름조금울산 26.3℃
  • 구름많음광주 24.8℃
  • 구름조금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2.8℃
  • 구름조금보은 24.8℃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25.2℃
  • 구름조금거제 25.6℃
기상청 제공

정보


태풍 '링링' 황해도 지나…저기압 영향으로 비는 계속 이어질 듯

중부지방, 8일 새벽 지나야 태풍 영향권 벗어나

 

강한 바람을 동반한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7일 오후 4시 현재 황해도 해안을 지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링링은 중형 태풍으로 평양 남쪽 약 70km 부근 육상에서 시속 49km로 북북동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현재 중부지방에는 태풍특보가 발효된 상태다.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일부 충청도에는 태풍특보가, 그 밖의 전라 서해안과 경북 동해안에는 강풍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순간풍속 90~125k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서해중부해상과 동해중부해상은 태풍특보, 그 밖의 해상은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4~8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일고 있다.

 

중부지방은 태풍의 영향을 8일 새벽까지 받을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기상청은 "8일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제주도와 남부지방은 제주도남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라며 "9일은 전국이 서해남부해상에서 북상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겠다"라고 설명했다.

 

비는 태풍이 지나가더라도 8일과 9일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제주도 남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이어지면서 장기간 매우 많은 비로 인해 피해가 우려된다"라며 "침수와 산사태, 축대 붕괴 등 수방 대책에 만전을 기하기 바라며,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