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흐림동두천 17.6℃
  • 맑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19.2℃
  • 구름조금대전 19.3℃
  • 구름조금대구 17.1℃
  • 흐림울산 18.9℃
  • 구름조금광주 19.8℃
  • 흐림부산 19.5℃
  • 구름많음고창 17.8℃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8.1℃
  • 맑음보은 13.2℃
  • 구름조금금산 15.7℃
  • 흐림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문화


‘청소년 스마트폰 돗자리 영화제’ 닻 올라

동영상 44편, 사진 129장 응모...8~9일 양일간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에서 열려

URL복사

 

‘청소년 스마트폰 돗자리 영화제’ 시사회가 8일 저녁 경기도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에서 열렸다.

 

룩미디어웍스가 주최하고 의정부시청소년재단이 주관, 경기콘텐츠진흥원과 경기영상위원회가 지원한 이번 영화제는 의정부 지역 초중고 학생들의 공모를 통해 우수 영상 콘텐츠를 발굴하고 창의적인 영상 미디어의 미래 인재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의정부시청소년재단 이한범 대표이사는 개회사에서 “여러분들의 재능을 발견하고 열정을 확인하는 오늘 이 자리에 많은 분들이 오셨다”며 “영상을 만드는 것이 아직 미숙할 수 있지만 이번 영화제를 계기로 오늘보다는 내일이, 올해보다는 내년이 더 성장하는 여러분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경기영상위원회 조재성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예전부터 청소년들이 직접 참여하는 영화제를 꿈꿔왔기 때문에 오늘 더욱 감회가 새롭다”며 “이번 영화제가 영상미디어 인재를 발굴하는 역할을 달성하고 나아가 청소년 미디어문화 정착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시사회에선 공모전에 응모한 UCC(동영상) 44편과 사진 129장 가운데, UCC 24편과 사진 8점이 상영 및 전시됐다. 특히 상영이 끝난 뒤 진행된 이상훈 영화감독의 작품에 대한 강평 및 토크쇼가 청소년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상훈 감독은 “영화 제작은 자신의 생각을 영상으로 전달하는 스토리텔링이 중요하다. 그런 면에서 오늘 출품작 가운데 눈에 띄는 작품들이 있었다”며 “앞으로 여러분 모두 좋은 아이디어와 상상력을 영상으로 표현하는 영상전문가가 되길 바란다”고 덕담을 건넸다.

 

‘청소년 스마트폰 돗자리 영화제’는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 한울관에서 8일~ 9일 양일간 열린다. 내일(9일)은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시상식이 진행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이대서울병원 웰에이징센터, 비만클리닉 외래진료 시작
비만은 21세기 인류의 건강을 위협하며 수많은 합병증을 유발해 삶의 질을 떨어뜨리고 결국 생명을 단축시키는 질병이다. 실제로 비만은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 수많은 질환을 직간접적으로 유발하는데 제2형 당뇨병, 고혈압, 이상지질혈증, 허혈성 심장질환, 천식, 수면무호흡증, 위식도 역류 질환, 지방간, 담석증, 관절염, 불임, 우울증, 혈관질환, 각종 암 등이 대표적이다. 이러한 비만을 해결하기 위해 이대서울병원 웰에이징센터 내에 비만클리닉을 개설해 매주 목요일 오후 진료에 들어갔다. ‘비만 파수꾼’이란 별명으로 유명한 심경원 가정의학과 교수를 필두로, 김지훈 성형외과 교수와 이윤택 외과 교수가 함께 협진을 통해 최적의 치료법을 제시한다. 각 해당과 의료진 협진을 통해 약물 치료와 운동 처방 뿐만 아니라 체형 교정 및 고도비만수술까지 가능하며, 외래 당일 웰에이징센터에서 모든 검사를 진행할 수 있다. 심경원 교수는 "이대서울병원 비만클리닉에서는 식욕억제제 등 약물 요법과 운동요법은 물론 고도비만 해결을 위한 비만수술까지 가능하다"며 "비만 관련 최고 수준의 전문의들이 환자별 맞춤 비만 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