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1.1℃
  • 구름많음대전 3.6℃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7.7℃
  • 구름조금광주 5.8℃
  • 맑음부산 8.0℃
  • 구름많음고창 5.8℃
  • 구름많음제주 9.8℃
  • 맑음강화 1.4℃
  • 흐림보은 2.9℃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경제


2020년 노인일자리 참여자, 내일부터 모집

내년 노인일자리 64만 개에서 74만 개로 확대
만 60 ∼ 65세 이상, 시니어클럽·노인복지관·행정복지센터 등에서 신청

 

보건복지부가 내일부터 13일까지 각 지방자치단체별로 2020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의 대상은 만 60 ∼ 65세 이상으로 세부 사업유형에 따라 자격조건, 활동내용이 다르다.

 

참여를 희망할 경우 오는 2일부터 가까운 시니어클럽, 노인복지관, 행정복지센터(읍면동 주민센터) 등에서 방문 신청이 가능하며, 노인일자리 상담 대표전화(1544-3388)로도 문의할 수 있다.

 

참여자 선정은 소득 수준 및 세대구성, 활동역량, 경력 등 사전에 공지된 선발기준에 따라 고득점자 순으로 이뤄진다. 최종 선발 여부는 접수한 기관을 통해 12월 말부터 내년 1월 초 사이에 개별 통보될 예정이다.

 

특히 내년부터는 저소득 취약 노인의 동절기 소득공백을 줄이기 위해 공익활동의 참여 기간을 기존 9개월에서 최대 12개월로 연장한다. 이에 따라 이르면 내년 1월부터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복지부는 높은 노인빈곤율과 급속한 고령화에 대응해 내년에는 노인일자리를 올해 64만 개에서 74만 개로 10만 개 추가 확대할 계획이다.

 

다양한 경험을 보유한 은퇴 세대의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기회확대를 위해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의 참여기준을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에서, 만 65세 이상 어르신은 기초연금 수급 여부에 관계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도록 완화할 계획이다.

 

양성일 복지부 인구정책실장은 "어려운 경제 상황에 가장 큰 영향을 받는 어르신 등 취약계층 지원은 정부의 당연한 책무로 노인일자리 지원은 꼭 필요하다"라며 "많은 어르신이 노인일자리 사업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셔서 생계에 보탬이 되고, 건강하고 의미 있는 노후생활을 보내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소비자원 "LED등기구 일부 제품 광효율·전자파 기준 부적합, 개선필요"
시중에서 판매 중인 일부 LED 조명에서 광효율과 전자파장해가 기준에 부적합해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이 11일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LED등기구 11개 브랜드 11개 제품을 대상으로 광효율, 플리커(빛의 깜박임), 수명성능, 점·소등내구성, 전자파장해, 안전성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 광효율, 빛의 주기적인 깜박임 정도를 평가하는 플리커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수명성능, 점·소등내구성, 감전보호 등에는 전 제품 이상이 없었으나, 일부 제품은 광효율, 전자파장해가 기준에 부적합해 개선이 필요했다. 시험 대상은 두영조명, 바텍, 번개표, 솔라루체, 오스람, 이글라이트, 장수램프, 코콤, 필립스, 한샘, 히포 등 11개 제품이었다. 전자파장해 시험에선 두영조명과 히포 등 2개 제품에서 전자파 방출 상한선을 초과해 전자파적합성기준에 부적합했다. 바텍과 히포는 KS인증 제품이더라도 전자파적합성 인증을 받아야 하지만, 인증을 받지 않았다. 한샘 제품은 인증번호 표기가 누락돼 적합성평가 표시기준에 부적합했다. 해당 사업자는 개선 계획을 소비자원에 알려왔고, 소비자원은 이런 시험 내용을 국가기술표준원에 통보할 예정이다. 광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