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5.0℃
  • 흐림대전 15.1℃
  • 구름많음대구 15.5℃
  • 흐림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17.5℃
  • 구름조금부산 18.1℃
  • 흐림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7.1℃
  • 흐림보은 12.2℃
  • 흐림금산 13.1℃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경제


한은 "올해 성장률 2%대 초반 예상 수준…국내 경제 부진 일부 완화"

금통위 열고 연 기준금리 1.25% 유지

URL복사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17일 새해 첫 통화정책 결정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 수준인 연 1.25%로 동결했다. 지난해 11월에 이어 두 번째 금리 동결이다.

 

금통위는 이날 기준금리 동결 결정을 내린 뒤 발표한 통화정책방향 의결문에서 "국내경제는 부진이 일부 완화되는 움직임을 나타냈다"며 "건설투자와 수출이 감소를 지속했으나 설비투자가 소폭 증가하고 소비 증가세도 확대됐다"고 진단했다.

 

또 "고용 상황은 취업자 수 증가 폭이 확대되는 등 일부 개선되는 움직임을 지속했다"라며 "금년중 GDP성장률은 지난 11월 전망경로와 대체로 부합한 2%대 초반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또 "건설투자 조정이 이어지겠지만 수출과 설비투자 부진이 점차 완화되고 소비 증가세는 완만하게 확대될 것"이라고 했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지난 11월 전망경로와 대체로 부합해 올해 중 1% 내외로 높아지고, 근원인플레이션율은 0%대 후반을 나타낼 것으로 내다봤다.

 

금통위는 "앞으로 성장세 회복이 이어지고 중기적 시계에서 물가상승률이 목표수준에서 안정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금융안정에 유의해 통화정책을 운용해 나갈 것"이라며 "국내경제의 성장세가 완만할 것으로 예상되고, 수요 측면에서의 물가상승압력이 낮은 수준에 머무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통화정책의 완화기조를 유지해 나갈 것"이라며 "이 과정에서 글로벌 무역분쟁, 주요국 경기, 가계부채 증가세, 지정학적 리스크 등의 전개와 국내 거시경제 및 금융안정 상황에 미치는 영향을 주의 깊게 살펴보면서 완화 정도의 조정 여부를 판단해 나가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