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3 (월)

  • 맑음동두천 10.9℃
  • 맑음강릉 8.2℃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11.2℃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1℃
  • 맑음광주 10.6℃
  • 맑음부산 13.3℃
  • 맑음고창 7.4℃
  • 맑음제주 12.4℃
  • 맑음강화 11.4℃
  • 맑음보은 11.1℃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9.5℃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정보


대학생들, 국회서 의회민주주의 배운다

2020년도 국회 대학생 아카데미...전국 56개 대학 130명 참여

 

국회사무처 의정연수원은 오는 6일과 7일 양일간 서울 여의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2020년도 국회 대학(원)생 아카데미(1차)’과정을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아카데미는 지난달 13일부터 5일간 의정연수원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한 전국의 대학생 및 대학원생 130명이 참여한다.

 

‘2020년도 국회 대학(원)생 아카데미(1차)’는 국회의 역할과 기능 및 의회민주주의 등에 관해 올바른 이해를 도울 수 있는 다양한 강의로 구성된다. 

 

먼저 국회의원의 의정활동에 관한 생생한 경험담을 직접 들어볼 수 있다. 6일 ‘국회의원과의 만남Ⅰ’ 시간에는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7일 ‘국회의원과의 만남Ⅱ’ 시간에는 김영우 자유한국당 의원이 강사로 나선다. 

 

또 국회 조직과 기능·헌법의 이해·입법과정의 이해 등의 강의를 통해 입법기관으로서의 국회에 대해 배우는 시간도 갖게 된다. 국회 본회의장을 참관해 보는 기회도 제공된다.

 

한편 국회 대학생(원)생 아카데미는 대학생 및 대학원생들의 의회민주주의 이해 증진 및 정치 참여의식 제고를 위하여 매년 겨울방학과 여름방학에 각 1회씩 실시해 오고 있으며, 2020년도 2차 대학(원)생 아카데미 과정은 7월에 실시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서지현 검사 “‘박사방’ 사건, ‘예견된 범죄’…제대로 대처 안 하면 ‘지옥’”
검찰 내 성추행 문제를 폭로해 ‘미투 운동’을 촉발한 서지현 검사가 ‘박사방’ 사건을 두고 “너무나 당연히 ‘예견된 범죄’였다”며 “n번방 사건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하면 우리 아이들은 정말 제대로 된 ‘지옥’에서 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22일 서 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일베, 소라넷 등에서 유사 범죄들이 자행됐지만, 누가 제대로 처벌받았나, 손정우, 양진호, 승리, 김학의, 안태근. 여성을 인간 취급하지 않은 자들, 누가 제대로 처벌받았나”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미투, 버닝썬, 화장실 몰카 등 여성 이슈 신경 쓰면 남성들 표 떨어진다고 외면한자들 누구였나. 나, 내 가족만 피해자나 가해자가 아니면 된다고 외면한 이들은 누구였나”라며 그동안의 정치·사회적 무관심에 대해 비판했다. 이어 “피해자들이 당할만 했다고? ‘노예’ 외에도(이 경우도 절대 부동의나) 카톡 프로필, 인스타 사진, 동기 여학생 치마 속과 명찰, 지나가는 스튜어디스 사진, 하물며 여친이나 가족사진 등 올려 포르노 합성 요청, 욕설, 음란 문자 발송이나 강간 요청하고 공유한 방이 셀 수 없는데 그것도 피해자 잘못인가?”라면서 “도대체 언제까지 그렇게 가해자는 미래창창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