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토)

  • 구름많음동두천 3.9℃
  • 구름조금강릉 9.5℃
  • 맑음서울 7.0℃
  • 박무대전 6.9℃
  • 박무대구 4.4℃
  • 구름많음울산 7.1℃
  • 흐림광주 9.1℃
  • 흐림부산 11.4℃
  • 흐림고창 5.9℃
  • 제주 11.5℃
  • 맑음강화 6.1℃
  • 구름많음보은 5.4℃
  • 흐림금산 4.7℃
  • 흐림강진군 9.1℃
  • 구름많음경주시 5.7℃
  • 흐림거제 8.7℃
기상청 제공

사회


신종 코로나 첫 번째 확진자, 6일 퇴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첫 번째 확진자인 중국인 여성이 6일 퇴원한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발열 등 증상 및 흉부 X선 소견이 호전되고, 2회 이상 시행한 검사 결과도 음성으로 확인돼 금일 퇴원이 최종 결정됐다”고 밝혔다.

 

첫 번째 확진자가 퇴원하는 것은 인천시의료원에 격리조치돼 치료를 받은 지 18일 만이다.

 

이 사람은 지난달 19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우한 출발)하던 중 검역 과정에서 발열이 확인돼 인천시의료원에 격치조치 됐고, 같은 달 20일 확진됐다.

 

이로써 확진 후 증상이 호전돼 퇴원이 결정된 확진자는 총 2명으로 늘었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총 885명의 조사대상 유증상자에 대해 진단검사를 시행한 결과 현재까지 23명 확진(퇴원 확진자 포함), 693명 검사 음성으로 격리해제, 169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확진자 접촉자는 총 1,234명으로, 이 중 9명(3번 관련 1명, 5번 관련 1명, 6번 관련 3명, 12번 관련 1명, 15번 관련 1명, 16번 관련 2명)이 환자로 확진됐다.

 

정은경 본부장은 “최근 중국 외에도 싱가포르, 태국, 홍콩 등 동남아 국가에서도 환자가 다수 발생하고 여행객이 귀국 후 발병되는 사례가 보고되고 있어 동남아 여행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동남아 지역을 여행할 경우에는 손을 자주 씻어 오염된 손을 통해 눈, 코, 입의 점막으로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