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7.8℃
  • 흐림강릉 3.8℃
  • 서울 9.2℃
  • 구름조금대전 9.8℃
  • 구름많음대구 10.6℃
  • 구름많음울산 8.9℃
  • 맑음광주 10.4℃
  • 흐림부산 9.9℃
  • 맑음고창 6.5℃
  • 구름많음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7.5℃
  • 맑음보은 9.2℃
  • 구름많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8.6℃
  • 흐림거제 11.5℃
기상청 제공

정치


황교안 "종로 선거는 후보 간 대결 아닌 문재인 정권과의 한판 대결"

"종로 주목해달라"

 

오는 4월 총선에서 서울 종로 지역구 출마를 선언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8일 "종로 선거는 후보 간의 대결의 장이 아니다. 무지막지한 무법왕 - 문재인 대통령과의 대결이다. 경제와 민생을 무너뜨린 무능의 왕국 - 문재인 정권과의 한판 대결"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황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제 여러분께 종로 출사표를 올려드린다. 종로를 주목해달라"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정치를 시작하며, 너무나 어두운 길을 걸었다. 그 길 위에서 제 부족함을 깨뜨리기 위해 저는 결단을 거듭했다"라며 "죽기를 각오하고 단식을 할 때, 비로소 제가 어디로 가야 할지 그 길이 명확하게 보였다. 제 곁에 있었던 여러분께서 그 길을 밝혀주셨다. 두려움이 사라졌다"라고 했다.

 

이어 "고통마저도 소중함으로 느꼈고, 가장 낮고 가장 험난한 길이 저의 길이라는 것을 깨달았다"라며 "그래서 이번 총선에서 험지보다 더한 험지에 가겠노라 여러분께 약속했다. 결국 그곳은 문재인 정권과 가장 가까이에서, 가장 강력하게 싸울 수 있는 곳이어야 했다"고 했다.

 

황 대표는 또 "제가 국무총리 시절 식목일을 맞아 삼청동 총리공관 마당에 사과나무를 심은 일이 있다"라며 "이제 종로에 희망 나무를 심어본다. 종로에서, 우리 모두가 웃는 대한민국의 꿈이 열린다. 종로에서, 치솟는 힘과 뜨거운 저력을 보여드리겠다. 반드시 승리하겠다"라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