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2.4℃
  • 박무서울 24.1℃
  • 박무대전 23.0℃
  • 박무대구 22.9℃
  • 박무울산 21.8℃
  • 박무광주 23.2℃
  • 박무부산 21.3℃
  • 맑음고창 23.2℃
  • 박무제주 22.2℃
  • 맑음강화 20.9℃
  • 맑음보은 22.1℃
  • 맑음금산 22.4℃
  • 맑음강진군 23.3℃
  • 맑음경주시 22.2℃
  • 구름조금거제 21.9℃
기상청 제공

사회


평택항 항만배후단지 입주기업 임대료 30% 감면한다

- 7~12월분까지 기간 연장, 지난 3월부터 총 15억원 지원효과
- 코로나19로 영업위기 직면한 입주기업 피해 최소화


이번 임대료 감면은 입주기업 15곳 전체를 대상으로 7월분부터 6개월간 적용한다. 도는 이 같은 내용을 임대료 징수 업무를 위탁한 경기평택항만공사에 통보했다. 

 

경기도는 이번 임대료 추가 감면으로 총 15억 원가량의 임대료 지원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항만물류국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수출입 물동량 감소와 영업활동 제약으로 운영상 어려움에 직면한 입주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위기 극복을 위한 선제적 조치”라며 “이후에도 입주기업들의 어려움을 면밀히 살피고 문제 해결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1년 평택시 포승면 신영리 일원에 경기도 예산 투자로 건설된 항만배후단지(1단계)에는 총 15개사가 입주해 있으며, 경기도가 해양수산부로부터 항만시설관리권을 설정 받아 운영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