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3.7℃
  • -강릉 19.9℃
  • 구름많음서울 26.5℃
  • 흐림대전 26.7℃
  • 흐림대구 23.5℃
  • 흐림울산 21.5℃
  • 흐림광주 25.4℃
  • 흐림부산 20.6℃
  • -고창 22.9℃
  • 흐림제주 22.9℃
  • -강화 24.5℃
  • -보은 23.9℃
  • -금산 25.1℃
  • -강진군 24.7℃
  • -경주시 21.2℃
  • -거제 21.2℃
기상청 제공

정치


[한국갤럽] '대북전단 살포'…'해선 안 될 일' 60%, '할 수 있는 일' 29%

'정부가 막아야 한다' 57%, '막아서는 안 된다' 29%

 

탈북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에 관한 여론조사 결과 '해서는 안 될 일'이라는 의견이 훨씬 더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이 19일 일부 민간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에 관한 생각을 물은 결과 응답자의 60%가 '해서는 안 될 일'이라고 답했고, 29%가 '할 수 있는 일'이라고 했다. 11%는 의견을 유보했다.

 

대부분의 지역과 성별, 연령대, 정당 지지층에서 대북 전단 살포는 '해서는 안 될 일'이라는 의견이 우세한 가운데 미래통합당 지지층의 53%가 '할 수 있는 일'이라고 답했다.

 

또 민간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에 대한 정부 대응 태도를 질문에선 '정부가 막아야 한다' 57%, '막아서는 안 된다' 29%, 의견 유보 14%로 나타났다.

 

해당 질문에서도 대부분의 지역과 성별, 연령대, 정당 지지층에서 정부가 민간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를 저지해야 한다는 의견이 우세했다.

 

다만 통합당 지지층에서는 '막아서는 안 된다'는 응답이 50%, '막아야 한다' 39%보다 많았다.

 

갤럽은 "6년 전 2014년 10월과 비교하면 '정부가 막아야 한다'는 응답이 9%p 증가, '막아서는 안 된다'가 8%p 감소했다"라며 "민간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에 대한 인식은 크게 바뀌지 않았지만, 정부가 저지해야 한다고 보는 사람이 많아졌다"라고 밝혔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전국 18세 이상 남녀 성인 1,00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 응답률은 12%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고하면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