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19.5℃
  • 흐림서울 24.1℃
  • 대전 21.4℃
  • 흐림대구 20.6℃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19.9℃
  • 부산 19.5℃
  • 흐림고창 19.7℃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22.7℃
  • 맑음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19.8℃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사회


밀레니얼 직장인이 꼽은 이상적인 상사 1위 ‘사람이 좋은 상사’


밀레니얼세대 직장인이 꼽은 이상적인 상사 유형 1위는 ‘사람이 좋은 상사(19.7%)’였다. 반면 X세대 직장인은 ‘실무에 능한(21.2%)’ 상사를 가장 이상적인 상사로 꼽아 차이를 보였다. 추구하는 직장생활을 나타내는 키워드에 있어서도 밀레니얼세대는 ‘나 자신의 성장(25.0%)’에 초점을 둔 반면 X세대는 ‘책임감(27.0%)’에 더 집중하고 있었다.

 

잡코리아가 최근 아르바이트 대표포털 알바몬과 함께 2040 직장인 1,537명을 대상으로 ‘직장의 가치’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잡코리아는 먼저 알바몬과의 공동 설문조사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이상적인 상사를 표현하는 가장 중요한 단어를 꼽게 했다. 그 결과 밀레니얼세대 직장인은 △사람이 좋은 상사를 19.7%로 꼽아 1위에 올렸으며, △실무에 능한(16.7%), △공사구분이 철저한(15.3%)이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이어 △유연한(12.6%), △솔선수범하는(8.3%), △동기를 부여하는(7.8%), △원칙적인(3.6%), △신중한(3.6%) 등도 밀레니얼 직장인이 상사에게 기대하는 주요 덕목으로 나타났다.

 

반면 X세대 직장인들은 △실무에 능한(21.2%) 상사를 가장 이상적인 상사로 생각하고 있었다. △유연한(15.4%), △사람이 좋은(12.4%) 상사 역시 X세대가 바라는 이상적인 상사였다. 이밖에 △동기를 부여하는(9.6%), △공사구분이 철저한(8.8%), △원칙적인(8.5%), △솔선수범하는(5.5%),  △공정한(5.5%) 등도 X세대가 바라는 이상적인 상사의 키워드였다.

 

밀레니얼 직장인과 X세대 직장인이 추구하는 직장생활도 달랐다. 밀레니얼 세대가 추구하는 직장생활 키워드 1위는 △나 자신이 성장하는(25.0%)이었다. △높은 보상을 얻는(15.6%), △책임감 있는(13.2%)이 각각 2, 3위를 차지한 가운데 △자유로운(8.5%), △소속감을 느끼는(6.6%) 등의 키워드가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X세대는 다른 무엇보다 △책임감 있는(27.0%)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었다. △나 자신이 성장하는(23.4%), △소속감을 느끼는(14.9%), △자유로운(14.3%), △받은만큼만(3.3%),  △높은 성과를 내는(3.3%) 등도 X세대 직장인들이 추구하는 직장생활의 방향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에 따르면 세대별로 직장인들이 좋은 직장을 판단하는 기준 역시 달랐다. 밀레니얼세대 직장인들은 △기업문화 및 근무지 분위기(22.0%)를 가장 중요한 기준으로 판단한 데 이어 연봉, 성과급 등 △금전적인 보상(17.4%)을 2위에, △정년 보장 즉 안정성(15.9%)을 3위에 꼽았다. 반면 X세대 직장인들은 △안정성(22.6%)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으며 △적당한 업무량(19.8%), △기업 및 개인의 발전 가능성(19.3%)을 각각 2, 3위로 꼽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