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6℃
  • 구름조금강릉 23.0℃
  • 흐림서울 16.6℃
  • 황사대전 20.0℃
  • 구름많음대구 21.6℃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1.5℃
  • 구름조금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20.9℃
  • 맑음제주 18.1℃
  • 구름많음강화 13.1℃
  • 흐림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20.0℃
  • 구름조금강진군 22.0℃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조금거제 21.6℃
기상청 제공

정치


정세균, 마스크 5부제 폐지에 "애써주신 전국 약국의 약사분들 정말 고마워"

"국민이 사명감 가지고 고생하신 약사분들 노고와 헌신 기억할 것"

URL복사

 

정세균 국무총리가 '마스크 5부제'가 폐지되는 12일 "어려운 가운데서도 애써주신 전국 2만3,000여 약국의 약사 여러분, 정말 고맙다"라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밝히며 "지난 137일 동안 약국은 위기 상황에서 '가장 가까이 있는 고마운 존재'였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많은 국민께서 사명감을 가지고 고생하신 약사분들의 노고와 헌신을 기억할 것이다. '지역사회 보건의료기관'으로서 약국의 공공성을 다시 한번 깨닫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고 생각한다"라고 했다.

 

정부는 12일부터 지난 3월부터 시행되던 공적 마스크 제도를 폐지하고 시장공급체계로 전환한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약국이나 마트, 편의점, 온라인 등 원하는 곳에서 보건용 마스크를 제한 없이 살 수 있다.
 

정 총리는 "올해 초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마스크는 품절 사태로 '금(金)스크'가 됐다"라며 "이에 정부는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을 통해 마스크 5부제를 실시, 약국 등 공적 판매처에서 주당 1인 2매의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그 과정에서 약사분들의 수고로움은 이루 말할 수 없을 정도였다"라고 했다.

 

이어 "매일 새롭게 들어오는 마스크를 수량에 맞춰 재분류하고, 구매자의 신분증을 일일이 확인해 마스크를 제공했다"라며 "'마스크 재고 없음' 안내문을 붙여놓았지만, 빗발치는 문의로 눈코 뜰 새 없는 시간을 보내야 했다"라고 했다.

 

또 "마스크를 구하지 못한 불만이 약사분들에게 향하기도 했다. 약국 문 열기 전에 청심환을 먹는 약사분들도 있었다고 한다"라고 했다.

 

정 총리는 "마스크 공적공급이 종료되는 지금, 많은 약사분께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배포한 지난 시간이 뿌듯했다는 소회를 밝혀주셨다"라며 "약사 여러분의 노고가 있었기에 안정적으로 공적 마스크를 지급할 수 있었고, 코로나19 확산 속도를 조금이나마 늦출 수 있었다. 힘껏 도와주신 약사님들과 대한약사회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라고 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코로나19와의 싸움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라며 "마스크 착용으로 더욱 덥게 느껴지는 여름의 한가운데를 지나고 있지만, 지난 137일간의 시간이 헛되지 않도록 마스크 착용 수칙을 꼭 지켜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