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6.8℃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10.6℃
  • 맑음고창 4.0℃
  • 맑음제주 9.0℃
  • 구름조금강화 2.4℃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7.7℃
  • 구름조금경주시 5.8℃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사회


[리얼미터] 국민 절반, 행정수도 이전 수도권 집값 안정화 효과 '공감하지 않는다'

서울 거주 응답자 69.3% '비공감'…안정화 효과 '공감' 응답은 40.6%

URL복사

 

국민 절반은 '행정수도 세종시 이전으로 수도권 집값을 안정시킬 수 있다'는 주장에 공감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27일 YTN '더뉴스' 의뢰로 '행정수도 세종시 이전의 수도권의 집값 안정화 효과'에 대한 공감도를 조사한 결과 '수도권의 집값을 안정시키는 효과를 가져올 것이다'라는 주장에 대해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자가 54.5%(전혀 공감 안 함 35.8%, 별로 공감 안 함 18.7%)로 나타났다.

 

안정화 효과에 대해서 '공감한다'는 응답은 40.6%(매우 공감 19.5%, 대체로 공감 21.1%)였으며 '잘 모르겠다'고 답한 응답자의 비율은 4.9%였다.

 

응답자 절반(50.2%)을 차지하는 수도권 응답자 중에서는 '공감하지 않는다'고 답한 비율이 62.8%로 전체보다 높았다.

 

특히 서울에 거주하는 응답자 중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의 비율이 69.3%에 달했다. 경기·인천 권역 응답자 역시 '공감하지 않는다'는 의견이 58.7%였다.

 

반면 행정수도 이전 대상지인 세종시를 포함한 대전·충청·세종 권역 응답자 중 '공감한다'는 응답이 51.0%로 '공감하지 않는다'는 45.8%보다 높게 나타났다.

 

부산·울산·경남과 대구·경북 권역에서는 '공감'과 '비공감'의 비율이 비슷했고, 광주·전라권역에서는 오차범위 내에서 '공감' 의견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지지하는 정당에 따라서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서는 '공감' 응답은 66.8%인 반면 미래통합당 지지층에서는 '비공감' 응답이 77.6%로 높게 나타났다. 무당층에서도 '비공감' 의견이 69.0%로 조사됐다.

 

이념성향에 따라서도 자신의 이념이 '진보'라고 답한 응답자 중에서는 '공감' 의견이 과반(53.1%)으로 조사됐지만, 보수층과 중도층은 '비공감' 응답이 각 64.7%, 57.4%로 더 높게 나타났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에 대한 평가에 따라서는 더 극명한 차이를 보였다.

 

문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잘한다'고 긍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자의 경우 행정수도 이전의 집값 안정 효과에 '공감한다'고 대답한 비율이 69.9%, '공감하지 않는다'가 23.8%였다.

 

그러나 '잘 못 한다'고 답한 응답자의 경우 반대로 '공감' 응답이 16.6%, '비공감' 응답이 80.4%였다.

 

이번 조사는 지난 24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8,619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해 이뤄졌으며, 응답률 5.8%,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