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맑음동두천 19.6℃
  • 맑음강릉 20.0℃
  • 맑음서울 22.2℃
  • 맑음대전 20.6℃
  • 맑음대구 20.1℃
  • 맑음울산 17.8℃
  • 맑음광주 21.2℃
  • 구름조금부산 18.7℃
  • 맑음고창 19.1℃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6.4℃
  • 맑음금산 16.5℃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6.3℃
  • 구름조금거제 19.3℃
기상청 제공

정치


靑 "노영민 비서실장 등 수석비서관 5명 사의 표명"

강기정··윤도한·김조원·김거성·김외숙 수석 등 5명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 책임을 지겠다는 뜻"

URL복사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과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 5명이 7일 일괄 사의를 표명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발표했다.

 

강 대변인은 이날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일관 사의를 표명한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은 강기정 정무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조원 민정수석, 김거성 시민사회수석, 김외숙 인사수석 등 5명이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 책임을 지겠다는 뜻"이라고 사의 배경을 설명했다. 최근 부동산 가격이 급등한 가운데 청와대 고위 참모들의 2주택 해소 문제 등이 함께 고려된 것으로 보인다.

 

이 핵심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최근 상황이 기본적으로 부동산 정책을 의미하는 것인지를 묻는 질문에 "최근 상황을 종합적으로 책임을 지시겠다는 뜻이다. 노영민 비서실장이 종합적으로 판단했다"라고 했다.

 

또 문 대통령의 사표 수리 결정 여부와 반응에 대해선 "결정을 언제 내리실지는 알 수 없다. 반응도 알려드리기 어렵다"라며 "사의를 수용할지 여부는 대통령께서 결정하실 것이고, 시기나 이런 모든 것 또한 대통령께서 판단하실 내용"이라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관광공사, 청렴마인드 향상 위해 전직원 직무청렴계약제 시행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청렴마인드 향상을 위해 전 직원 대상의 직무청렴계약제를 시행한다. 공사는 중앙 공기업의 ‘공기업 경영 및 혁신에 관한 지침’을 활용한 ‘임직원 직무청렴계약 시행 지침’을 마련해 전 직원 대상 ‘직무청렴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8일에는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조직 청렴문화 조성에 보탬이 되고자 사장 및 부서장급 간부의 직무청렴계약 서명식도 개최됐다. 경기관광공사의 직무청렴계약에는 크게 6가지의 직무 관련 금지사항이 담겨 있다. 주요 금지사항을 살펴보면,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직위, 비밀 등을 이용하여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고서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요구하는 행위, 직위를 남용하여 직무관련자의 권리행사를 방해하는 행위, 직무상 비밀을 누설하는 행위, 직위를 이용하여 성희롱하는 행위, 규정된 부패방지, 직무청렴, 품위유지 및 해당기관의 사업수행 등과 관련하여 금지되는 행위 등이다. 공사는 이를 위반하여 내부징계처분 외에 벌금형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해당 직원에게 지급했거나 지급 예정인 당해 연도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