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맑음동두천 17.8℃
  • 맑음강릉 18.3℃
  • 맑음서울 21.3℃
  • 맑음대전 18.6℃
  • 맑음대구 18.8℃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20.2℃
  • 구름조금부산 18.3℃
  • 맑음고창 17.2℃
  • 맑음제주 20.2℃
  • 맑음강화 14.4℃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5.0℃
  • 맑음강진군 17.3℃
  • 맑음경주시 14.9℃
  • 맑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태풍 피해 심각한 '삼척·양양·영덕·울진·울릉' 5개 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靑 "선포 기준액 충분히 초과하는 우선 선포 지역"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강원 삼척시·양양군, 경북 영덕군·울진군·울릉군 등 5개 지방자치단체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이들 지역은 지난 제9호 태풍 '마이삭'과 제10호 태풍 '하이선'으로 극심한 피해가 발생한 곳이다.

 

임세은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임 부대변인은 "오늘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곳은 강원도 삼척시, 양양군, 경상북도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이라며 "사전 피해 조사를 실시하고, 선포 기준액을 충분히 초과하는 우선 선포 지역"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부는 앞으로 중앙합동조사를 실시한 뒤 기준을 충족하는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할 예정"이라고 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7일  태풍 '하이선' 관련 긴급상황점검회의를 소집한 자리에서 "태풍 피해에 대한 응급복구를 빠르게 추진하고, 피해가 큰 지역은 추석 전에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할 수 있도록 피해 조사도 신속히 마쳐 달라"고 지시한 바 있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역은 '자연재난 구호 및 복구 비용 부담기준 등에 관한 규정'에 따라 국고 추가 지원 등의 조치가 있을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관광공사, 청렴마인드 향상 위해 전직원 직무청렴계약제 시행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청렴마인드 향상을 위해 전 직원 대상의 직무청렴계약제를 시행한다. 공사는 중앙 공기업의 ‘공기업 경영 및 혁신에 관한 지침’을 활용한 ‘임직원 직무청렴계약 시행 지침’을 마련해 전 직원 대상 ‘직무청렴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8일에는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조직 청렴문화 조성에 보탬이 되고자 사장 및 부서장급 간부의 직무청렴계약 서명식도 개최됐다. 경기관광공사의 직무청렴계약에는 크게 6가지의 직무 관련 금지사항이 담겨 있다. 주요 금지사항을 살펴보면,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직위, 비밀 등을 이용하여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고서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요구하는 행위, 직위를 남용하여 직무관련자의 권리행사를 방해하는 행위, 직무상 비밀을 누설하는 행위, 직위를 이용하여 성희롱하는 행위, 규정된 부패방지, 직무청렴, 품위유지 및 해당기관의 사업수행 등과 관련하여 금지되는 행위 등이다. 공사는 이를 위반하여 내부징계처분 외에 벌금형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해당 직원에게 지급했거나 지급 예정인 당해 연도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