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목)

  • 구름많음동두천 23.0℃
  • 구름많음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5.4℃
  • 구름조금대구 23.9℃
  • 맑음울산 21.3℃
  • 구름조금광주 24.7℃
  • 구름조금부산 23.4℃
  • 맑음고창 23.6℃
  • 흐림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3.6℃
  • 맑음금산 24.9℃
  • 맑음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3.3℃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정치


이낙연 "바다 표류 비무장 민간인총격은 용납하기 어려운 행위"

"남북 공동 조사하자는 우리 정부 제안 신속히 수용할 것 촉구"

URL복사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7일 우리 공무원에 대한 북한군 피격 사건에 대해 "바다에 표류하는 비무장 민간인에 대한 총격은 어떤 이유에서든 용납하기 어려운 행위"라고 비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해에서 실종된 뒤 북한군에 사살된 우리 어업지도원의 죽음에 다시 한번 깊은 유감을 표한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오늘 북한은 어업지도원의 시신을 수색하고 있으며, 시신을 찾으면 우리측에 인도하겠다고 발표했다"며 "남과 북이 각자의 수역에서 수색하고 있으니, 시신이 한시라도 빨리 수습되기를 바란다"라고 했다.

 

이 대표는 "시신 화장 여부 등에서 남북의 기존 발표는 차이가 난다"라며 "관련되는 제반 문제를 남북이 공동으로 조사하자는 우리 정부의 제안을 북측이 신속히 수용할 것을 촉구한다"라고 했다.

 

전날 청와대는 서해상 실종 공무원의 피살사건에 대해 북측에 추가조사를 요구하는 한편 필요하다면 북측과의 공동조사도 요청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추미애 장관 고 김홍영 검사실 찾아…"검찰개혁, 문화와 사람 개혁에 이르러야 완성"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일 추석 연휴 첫날 고 김홍영 검사가 마지막 근무했던 서울남부지검 검사실을 찾았다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전했다. 고 김 검사는 서울남부지검 형사부에 근무하던 2016년 5월 상사의 폭언 등 업무 스트레스를 토로하는 내용의 유서를 남기고 극단적 선택을 했다. 추 장관의 이런 행보는 검찰개혁에 대한 강한 의지를 다시 한번 천명한 것이다. 추 장관은 "거대한 조직문화에서 한 젊은 신임 검사가 감당해야 했을 분노와 좌절, 중압감과 무력감, 그리고 점점 더 희미해져 가는 정의로운 세상에 대한 터질듯한 갈망이 오늘을 살고 있는 제게도 숨막히듯 그대로 전해져 온다"라며 "그대의 빈자리는 그저 다른 검사로 채운다고 채워지는 것이 아님을 잘 알고 있다"라고 했다. 이어 "검찰의 권력화가 빚은 비뚤어진 조직문화에 대한 구성원들의 대참회와 인식과 태도에 있어 대전환이 없다면 제2, 제3의 김홍영 비극은 계속 될 것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추 장관은 "검찰총장을 정점으로 형성된 상명하복식 검사동일체 원칙은 지난 70 여년 간 검찰의 조직문화를 지배했지만, 오히려 검찰 조직의 건강성을 해치고 국민의 신뢰만 상실했다"라며 "정권은 검찰총장만 틀어쥐면 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