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화)

  • 흐림동두천 -2.8℃
  • 흐림강릉 4.3℃
  • 구름많음서울 0.4℃
  • 흐림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1.7℃
  • 구름많음울산 3.5℃
  • 흐림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5.1℃
  • 흐림고창 2.4℃
  • 흐림제주 9.0℃
  • 흐림강화 1.3℃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2℃
  • 흐림강진군 5.6℃
  • 구름많음경주시 2.6℃
  • 구름많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경제


기업 절반, 학벌이 채용에 영향…"입사 후에도 유리"

대기업 66.7%, 중소기업 50% 학벌 영향 미친다

URL복사

 

많은 기업이 채용 과정에서 아직도 지원자의 학벌을 무시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이 20일 기업 316개사를 대상으로 '학벌이 채용 평가에 영향을 미치는지 여부'를 조사한 결과 절반 이상인 53.5%가 '영향을 미친다'라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조사 48.1%보다 5.4%p 상승한 수치다.

 

기업 형태별로는 대기업은 66.7%, 중소기업은 50%가 학벌이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다.

 

학벌이 채용 평가에 영향을 미치는 이유로는 58.6%가 '학벌에 따른 역량 차이가 있어서'(복수 응답)를 꼽았고, 다음으로 '객관성이 있는 채용 조건이어서'(41.4%), '지원자의 노력에 대한 인정 차원에서'(40.8%), '기존에 채용 시 만족도가 높아서'(13.6%), '활용 가능한 인맥이 많아서'(9.5%) 등의 순이었다.

 

지원자의 학벌은 '모든 채용'에서 영향을 미친다는 답변이 48.5%로 가장 많았으나, 특히 '신입 채용'(46.2%)에서 영향이 있다는 응답이 '경력'(8.9%)이나 '인턴'(8.9%)의 5배가량에 달했다.

 

이에 대해 사람인은 "성과가 중요한 경력에 비해 신입사원의 객관적인 평가 요소로 학벌을 중시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풀이된다"라고 설명했다.

 

채용 평가상 좋은 학벌이 구체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부분으로는 '지원자를 더 꼼꼼하고 유리하게 평가'(60.4%, 복수 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그다음으로 '전형 진행 시 우선순위로 선정'(35.5%), '가산점 부여'(24.9%), '결격사유 발생 시 구제'(2.4%) 등이 있었다.

 

기업이 채용 시 가장 선호하는 출신 학교는 '서울소재 4년제 대학'이 39.1%로 가장 많았고, '상위 10위권 내 명문대학' 33.7%, '지방거점 국립대학' 19.5%, '서울·연세·고려대' 4.1%, '아이비리그 등 해외 명문대 3% 순이었다.

 

기업들은 이른바 '좋은 학벌'이 입사 후 회사 생활에도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다. 전체 응답 기업의 23.7%가 학벌이 입사 후에도 유리한 영향을 준다고 답했다.

 

좋은 학벌이 회사 생활에서 유리한 영향을 미치는 부분은 '주요 부서, 프로젝트 등 배치' 41.3%, '관리자, 고위 임원들의 관심을 받음' 32%, '임원 등 고위직 승진에 유리' 32%였다.

 

이외에도 '동창, 명문학교 출신 직원 간 인맥 형성' 24%, '인사 평가, 고과 시 좋은 영향' 21.3%, '다른 직원들에게 후광효과 발휘' 17.3%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또 절반가량인 49.3%는 실제로 핵심 인재나 고성과자 중에 학벌이 좋은 직원의 비율이 높다고 답했다.

 

한편 좋은 학벌의 직원들이 가지는 부작용으로는 '근속기간이 짧고 금방 이직함' 48.4%, '역량에 비해 과대평가' 45.6%, '과도한 처우 요구' 26.3%, '학벌이 좋지 않은 직원에게 위화감 조성' 10.4%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식약처, 스테로이드 불법 유통·판매 헬스트레이너 적발해 검찰 송치
전문의약품인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을 불법으로 유통하고 판매한 헬스트레이너가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헬스트레이너, 일반인 등에게 불법으로 유통‧판매한 혐의로 헬스트레이너 A씨(26세)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단백동화스테로이드는 단백질의 흡수를 촉진시키는 합성 스테로이드로, 잘못 투여하면 면역체계 파괴, 성기능 장애, 심장병, 간암 유발 등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 때문에 의사 처방 없이 사용이 금지된 전문의약품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A씨는 2019년 7월부터 2020년 10월까지 1년 3개월 동안 텔레그램, 카카오톡 등을 이용해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불법으로 판매해 약 4억 6,000만 원 상당의 불법 이득을 챙겼다. 식약처는 A씨의 오피스텔에서 발견된 시가 4,000만 원 상당, 40여 종의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전량 압수했다. A씨는 식약처와 경찰 등 수사당국에 적발을 피하고자 텔레그램, 카카오톡 아이디를 수시로 변경하면서, 전문의약품의 바코드를 제거하여 판매하는 등 치밀한 방법으로 수사당국의 단속을 피해 왔다. 식약처 관계자는 "불법 유통되는 스테로이드 등은 정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