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22.5℃
  • 박무서울 14.9℃
  • 흐림대전 19.3℃
  • 구름많음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조금광주 20.7℃
  • 구름조금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9.9℃
  • 맑음제주 18.4℃
  • 구름많음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19.4℃
  • 구름많음경주시 21.3℃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정보


이대서울병원, 조혈모세포이식실 개소...면회복도 설치로 환자와 안전하게 소통

URL복사

 

이대서울병원(병원장: 임수미)은 본관 4층 2병동에 별도로 마련된 혈액병동에 조혈모세포이식실(무균병실) 4병상을 오픈하고 본격 운영에 나섰다.

 

전 병상 1인실로 구성된 조혈모세포이식실은 격리병상 시설 기준 15㎡ 이상으로 쾌적한 병실환경을 구축했다. 최첨단 양압 격리시설과 헤파필터를 설치해 환자들을 공기 중 감염으로부터 철저히 보호하고 환자들이 사용하는 모든 물도 필터를 통해 정수돼 안전하게 공급된다.

 

조혈모세포냉동기와 혈액제제에 대한 체외조사 장비인 혈액 방사선 조사기, 전신조사에 필요한 선형 가속기 등 최신 특수 장비를 구비해 조혈모세포이식을 위한 시설 및 장비 세팅도 완료했다.

 

환자들이 3~4주 간 혼자 생활해야 하는 특수한 상황을 고려해 입원기간 매일 보호자와 면회하고 대화를 할 수 있는 면회복도도 설치했다. 보호자는 별도 마련된 면회복도를 통해 유리창을 사이에 두고 인터폰을 통해 환자와 대화를 하고, 몸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김대영 혈액종양내과 교수는 "이대서울병원은 조혈모세포이식(골수이식)을 받는 환자들을 위한 최신 시설을 구비하고 혈액환자 진료에 특화된 교수급 의료진은 물론, 전문 간호사들과 병동 간호사들이 24시간 환자를 돌보고 있다"며 "환자들의 문제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진단, 치료하는 병원으로 발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1일 본관 4층 조혈모세포이식실 앞에서 개최된 개소식에는 유경하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임수미 이대서울병원장, 이선영 전략기획본부장 등 경영진과 혈액종양내과 남은미, 문영철, 김대영 교수 등 담당 의료진이 참석해 조혈모세포이식실 개소를 축하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