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일)

  • 구름조금동두천 0.1℃
  • 맑음강릉 4.1℃
  • 구름조금서울 1.9℃
  • 구름많음대전 3.9℃
  • 맑음대구 6.2℃
  • 맑음울산 6.8℃
  • 구름많음광주 6.2℃
  • 맑음부산 8.0℃
  • 흐림고창 5.1℃
  • 구름많음제주 9.8℃
  • 구름많음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3.0℃
  • 구름조금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개발 진척… 빠르면 연말 치료제 선보일 수 있을 것"

"백신과 치료제 개발 진척 보여…우리 기업들 적극 투자"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및 치료제와 관련해 "백신과 치료제 개발도 진척을 보여 빠르면 올해 말부터 항체 치료제와 혈장 치료제를 시장에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인천 연세대 송도 국제캠퍼스에서 열린 바이오산업 현장방문 모두발언에서 "전체 수출이 감소하는 가운데에서도 의약품과 의료기기 등 바이오 수출은 14개월 연속 증가했고, 올해 10월까지의 실적만으로도 연간 수출액이 사상 처음으로 100억 불을 돌파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기업들은 여기에 머물지 않고 더욱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있다"라며 "2023년까지 40개 바이오기업이 10조 원 이상을 새로 투자해 직접 고용으로만 9천 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대한민국은 바이오의약품의 생산기지를 넘어 바이오산업 강국으로 도약할 것"이라며 "바이오산업의 경쟁력은 ‘사람과 아이디어’에 의해 결정된다. 정부는 지난해 5월, ‘바이오헬스 산업 혁신전략’을 마련해 우리 기업과 젊은이들의 노력을 적극 뒷받침하고 있다"라고 했다.

 

이어 "창의적 인재와 아이디어의 육성을 위해 자유롭게 연구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약속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추미애 "검사들 불법사찰 문건 당연시 태도에 당혹감 넘어 충격"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대검의 판사 사찰 관련 의혹에 대해 "검사들이 이번 조치에 대해 여러 의견을 나누고 입장을 발표하는 가운데 이번 판사 불법사찰 문건에 대해서는 아무런 언급이 없고 당연시하는 듯한 태도를 보고 너무나 큰 인식의 간극에 당혹감을 넘어 또 다른 충격을 받았다"라고 말했다. 추 장관은 27일 법무부를 통해 발표한 검찰총장 징계 청구 등과 관련한 입장문에서 이같이 말하며 "그동안 국민들과 함께 해 온 검찰개혁 노력이 모두 물거품으로 돌아가는 것 같아 심한 자괴감을 느꼈다"라고 했다. 추 장관은 "전직 대통령 2명을 구속하고, 전직 대법원장을 구속하였다고 하여 국민이 검찰에 헌법 가치를 함부로 훼손할 수 있는 무소불위의 절대 권한을 부여한 것이 아니다"라며 "그럼에도 특정 수사 목적을 위해서는 검찰은 판사 사찰을 포함해 그 무엇도 할 수 있다는 무서운 단면을 그대로 보여준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했다. 추 장관은 "이번 판사 불법사찰 문제는 징계, 수사와는 별도로 법원을 포함한 사회적 논의가 반드시 필요하다"라며 "검찰조직은 과연 이런 일이 관행적으로 있어 왔는지, 비슷한 문건들이 작성되어 관리되며 공유되어 왔는지, 특정 시기 특정 목적을 위해 이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