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3℃
  • 구름많음강릉 20.3℃
  • 구름조금서울 26.1℃
  • 구름많음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6.4℃
  • 구름많음울산 19.5℃
  • 흐림광주 23.0℃
  • 구름많음부산 20.4℃
  • 흐림고창 17.1℃
  • 흐림제주 19.4℃
  • 구름많음강화 21.3℃
  • 구름많음보은 26.0℃
  • 구름많음금산 25.9℃
  • 흐림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23.0℃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사회


<채용소식> 한국철도공사, SK하이닉스 등 주요 기업 신입 채용 시작

URL복사

◈한국철도공사에서 2021년 상반기 신입사원을 공개 채용한다. 

 

사무영업, 운전, 차량, 토목, 건축, 전기통신 등 6개 직무분야로, 일반공채 750명, 보훈추천 80명, 장애인 40명 등 총 870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할 예정이다. 학력, 외국어 등의 제한 없이 지원이 가능하며, 각 부문별 구체적인 자격요건 및 우대사항은 홈페이지 채용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채용전형은 지원서 접수, 필기시험, 실기시험, 면접 시험 및 인성검사, 철도적성검사, 정규직 임용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지원서는 3월 2일부터 5일 오후 2시까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SK하이닉스도 2021 상반기 신입사원 수시채용을 진행한다. 

 

모집직무는 설계, 소자, 양산/기술, 양산관리, 품질보증, 안전 직무 등이며, 기졸업자 또는 21년 8월 졸업 예정자로 올해 4월 혹은 7월 입사가 가능해야 지원할 수 있다. 채용절차는 지원서 접수, SKCT(인적성 평가), 면접, 최종 오리엔테이션, 건강검진, 최종합격 및 입사 순으로 진행되며, 지원서는 3월 1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 롯데홈쇼핑도 21년 신입사원 상시채용에 나섰다. 

 

TV MD(뷰티), OneTV MD(패션, 가전, 건강식품), EC MD(가전, 건강식품), 목표관리, 쇼호스트 운영지원, 경영기획(손익) 등에서 채용을 진행한다. 공통 자격 요건은 학사 이상 학위 취득자 및 취득 예정자, 21년 3월 입사 가능한 자이며, 각 부문별 우대사항이 상이하므로 채용 공고를 꼼꼼하게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서류전형, 인적성검사, 면접, 건강검진을 통해 최종합격자를 선발한다. 지원서는 3월 8일까지 롯데그룹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접수를 받는다.

 

◈한국후지제록스㈜는 Sales Representative, 사무직 부문 신입사원을 공개채용 한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졸 이상 학력소지자, 토익 700점 이상의 영어 구사자이며, 사무직 부문은 세무 및 재무회계 관련 전공자여야 한다. 전형절차는 서류접수, AI역량검사, 임원면접, 채용검진, 최종합격 순이며, 최종 합격 후 3개월 간의 수습 및 평가 결과에 따라 정규직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입사지원은 3월 3일까지 사람인 홈페이지 모집공고에서 자사양식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등록하면 된다.

 

◈아세아시멘트는 생산, 품질, 안전보건 부문에서 2021년 상반기 신입사원을 모집한다.

 

4년제 정규대학 졸업자 및 2월 졸업예정자로, 각 부문 관련 전공자면 지원이 가능하다. 관련 자격증 소지자 및 유사 업무 경험자의 경우 우대한다. 서류전형, 면접(1,2차) 전형, 신체검사를 통해 최종합격자를 선발할 계획이다. 입사지원은 3월 7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인턴 경험을 통해 취업 스펙을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기회도 있다. 

 

KDB산업은행은 은행일반, 디지털∙기술, 장애인 부문에서 21년 1차 청년인턴 채용을 진행한다. 만 34세 이하이면, 학력 및 전공 제한 없이 지원할 수 있다. 채용전형은 응시원서 접수, 서류심사, 온라인 인적성 검사 및 AI역량검사, 면접 전형, 건강검진 및 신원조사 절차, 입행 순이며, 응시원서는 3월 9일까지 채용홈페이지에서 인터넷 접수할 수 있다.








배너




사회

더보기
故 최숙현 법 국회 통과...‘직장 내 괴롭힘’ 과태료 최대 천만원
이용호 무소속 의원(전북 남원·임실·순창)은 고(故) 최숙현 선수 사건을 계기로 대표발의 했던 근로기준법 일부개정 법률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의원에 따르면 지난해 여름 트라이애슬론(철인3종 경기) 종목의 유망주이자 국가대표 출신 선수였던 최 선수가 소속팀 지도자와 스태프 등으로부터 일상적이고 지속적인 폭력에 시달리다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 발생했다. 이와 관련 현행 근기법상 직장 내 괴롭힘 금지 조항이 시행된 지 2년여가 지났지만, 금지 조항만 있을 뿐 사용자가 직장 내 괴롭힘을 한 경우 이에 대한 처벌조항은 없었다. 특히 지난해 한 설문조사에 의하면 여전히 직장인의 절반 이상은 괴롭힘을 경험하고 있고 이들 가운데 60% 이상은 참거나 모른척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의원은 “체육계뿐만 아니라 일상적인 근로환경이나 직장 내에서도 여전히 직장 내 괴롭힘은 공공연하게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이에 대한 국민적 공분과 함께 제도개선 요구가 제기되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최숙현 5법’을 대표발의해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 통과에 이은 입법성과로, 추후 사용자 등이 직장 내 괴롭힘을 한 경우에는 1천만원 이하의 과태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