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일)

  • 구름조금동두천 2.4℃
  • 구름조금강릉 7.7℃
  • 구름조금서울 5.8℃
  • 구름많음대전 6.9℃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7.9℃
  • 구름많음광주 8.3℃
  • 맑음부산 7.6℃
  • 구름많음고창 8.0℃
  • 맑음제주 11.4℃
  • 맑음강화 6.5℃
  • 흐림보은 6.5℃
  • 흐림금산 6.7℃
  • 맑음강진군 8.9℃
  • 맑음경주시 7.3℃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정치


이낙연 "3%p 박빙…바닥민심 다르다" vs 주호영 "최소 15%p 이상 차이로 이길 것"

4·7 보궐선거 D-1, 여야 서로 다른 자신감

URL복사

 

4·7 보궐선거 사전투표율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가운데 여야가 각각 3%와 15%의 차이로 자당의 승리를 예측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은 6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가진 인터뷰에서 3%p 내외의 박빙 승부로 이길 수 있다고 말했다. 반면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15%p 차이의 승리를 자신했다.

 

이 위원장은 "말하지 않던 우리 지지자들이 말하기 시작했다. 표현하기 시작했다"라며 "그동안의 공표된 여론조사를 보면 저희 쪽이 응답률이 현격하게 낮아졌다. 그런데 그분들이 저희를 보면 표현하고 계신다"라고 말했다.

 

이어 "흔히들 말하는 여론조사 결과와 바닥민심이 다르다고 저희 쪽에서 말씀하는 것, 그것을 말할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했다.

 

이 위원장은 "여론조사는 20% 정도의 차이가 있었는데 김종인 국민의힘 위원장님도 5% 내지 7%로 말했다"라며 "보통은 정치인들은 유리한 여론조사 결과는 그대로 얘기하는데 역시 경륜이 있으신 분이라 그렇게 말씀하신 것"이라고 했다.

 

반면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낙연 위원장이 민주당의 희망 사항을 말씀하신 것 같다"라며 "많은 차이가 날 것으로 예상을 하고 있다"라고 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이 위원장에 이어 같은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현장의 민심은 가보면 경제 파탄, 부동산 파탄, 위선, 내로남불 여기에 대해서 국민 전체가 거의 지금 봉기 수준이라고 저희는 보고 있다"라며 "김종인 위원장이 예측한 것보다는 훨씬 더 큰 차이로 이길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안정적인 두 자릿수가 될 것으로 본다. 최소한 15% 이상 차이로 이길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 원내대표는 "어느 한쪽은 거짓말을 하고 있다. 왜냐하면 여론조사라는 것이 기관마다 차이는 있지만 대개 경향은 똑같다"라며 "내일이 지나면 누가 정직하고 누가 선거 전략상 거짓말을 했든 아니든 밝혀질 것"이라고 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