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8 (일)

  • 흐림동두천 7.8℃
  • 구름많음강릉 14.5℃
  • 흐림서울 8.3℃
  • 흐림대전 9.3℃
  • 구름많음대구 14.4℃
  • 구름많음울산 16.1℃
  • 흐림광주 13.4℃
  • 흐림부산 13.7℃
  • 흐림고창 11.4℃
  • 구름많음제주 17.4℃
  • 구름많음강화 7.4℃
  • 흐림보은 8.9℃
  • 흐림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12.3℃
  • 구름많음경주시 16.6℃
  • 흐림거제 9.3℃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정진석 추기경 선종에 "참으로 온화하고 인자한 어른이셨다"

"우리 국민과 함께해주시길 기도"

 

지난 27일 정진석 추기경이 노환으로 선종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 천주교의 큰 언덕이며 나라의 어른이신 추기경님이 우리 곁을 떠나 하늘나라에 드셨다"라며 고인을 애도했다.

 

문 대통령은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참으로 온화하고 인자한 어른이셨다"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서른아홉 젊은 나이에 주교로 서품되신 후, 한평생 천주교 신자뿐 아니라 국민 모두에게 평화를 주신 추기경님의 선종이 너무나 안타깝다"라며 "추기경님은 '모든 이를 위한 모든 것'이란 사목 표어를 삶의 마지막 순간까지 실천하심으로써 우리에게 '나눔과 상생'의 큰 가르침을 남겨주셨고, "가장 중요한 것은 돈보다 사람을 중심으로 한 정책"이란 말씀은 국민들의 가슴에 깊이 새겨졌다"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추기경님, 지상에서처럼 언제나 인자한 모습으로 우리 국민과 함께해주시길 기도한다"라며 "추기경님의 정신을 기억하겠다. 영원한 평화의 안식을 누리소서"라고 했다.

 

한편 전날 서울성모병원에서 향년 90세로 선종한 정진석 추기경은 한국교회 두 번째 추기경으로 생명 운동을 이끌었다. 생전 한마음한몸운동본부에 장기기증 의사를 밝혔으며, 선종 후 각막을 기증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손흥민, “인생에서 가장 힘든 한주” 위로한 토트넘 팬들에게 감사
-아시안컵 이후 힘들고 고통스러워, 팬들의 환영에 위로받아 -토트넘 동료들이 그리웠지만 국가대표팀도 저의 일부 아시안컵을 마치고 소속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에 복귀한 손흥민은 16일(현지시간) 토트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인터뷰에서 “복귀를 반겨주신 팬들께 정말 감사하다. 그런 환영을 받을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아시안컵 이후 첫 심경을 밝혔다. 손흥민 선수는 “아시안컵 이후 아직 매우 힘들고 고통스러운 상황이었는데 저를 크게 환영해주시고 반겨주셨을 때 정말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놀라운 느낌을 받았다”면서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든 일주일이었다고 할 수 있지만 팬 여러분께서 응원해주신 덕분에 다시 일어설 수 있었다. 여러분이 저를 다시 행복하게 해주시고 북돋워주셨다. 죽을 때까지 잊을 수 없는 기억이 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시즌 우승할 수 있도록, 토트넘 소속으로 뛰는 마지막 날까지 여러분이 행복하게 웃을 수 있도록, 또 여러분이 토트넘 팬이라는 걸 자랑스러워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돌아온 자신을 따뜻하게 맞이해준 팀 동료들에게도 “아시안컵 기간 동안 팀 동료들이 너무 그리웠다. 중요한 시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