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9℃
  • 구름많음강릉 22.2℃
  • 구름조금서울 21.7℃
  • 맑음대전 24.3℃
  • 맑음대구 27.1℃
  • 맑음울산 26.1℃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3.8℃
  • 구름조금고창 22.4℃
  • 맑음제주 26.4℃
  • 맑음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22.0℃
  • 맑음금산 22.7℃
  • 맑음강진군 24.2℃
  • 맑음경주시 27.3℃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김용남 수원시장 후보 “수원 삼성선 신설로 고질적인 교통 정체 해결하겠다”

광교중앙역~원천역~영통구청·수원삼성역(신설)~권곡사거리역(신설)~세류역 연결 계획 밝혀

URL복사

 

국민의힘 김용남 수원시장 후보는 14일 수원시 영통구 영통2동에서 시민들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시민들은 대단지 아파트가 많아지면서 기존의 교통 체계로는 교통 체증을 해소할 수 없다며 해결 방안을 요청했다.

 

이에 김용남 후보는 “지속적인 도시 환경 변화로 교통 문제가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수원 삼성선’ 신설로 지역 간 균형 발전과 접근성 향상은 물론 수원의 고질적인 교통 정체를 해결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후보는 “신도시와 구도심을 연결하는 남북철도망 구축 사업에 ‘수원 삼성선’을 신설하고, 삼성전자 본사에서부터 3기 신도시로 지정된 화성시 진안 신도시까지도 지하철을 연결해 수원 교통을 혁신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수원 삼성선의 노선을 광교중앙역~원천역~영통구청·수원삼성역(신설)~권곡사거리역(신설)~세류역으로 연결할 계획임을 설명하며 “수원에는 세계적인 기업인 삼성전자 본사와 삼성전자 주변에 있는 많은 기업들이 있어 출·퇴근하는 많은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위해 영통구청·수원삼성역(가칭)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김용남 후보는 “광역교통망은 수원시 단독으로 할 수 없다”며 “시장에 당선 즉시 국토부 장관으로 취임한 원희룡 장관을 만나 수원시 교통 현안을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