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2℃
  • 구름조금강릉 28.2℃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조금울산 23.2℃
  • 맑음광주 26.6℃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많음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4.3℃
  • 구름조금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3.3℃
  • 구름많음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임태희, 고향인 성남 야탑역에서 출정식...13년 전교조 교육감 시대 끝내겠다"

URL복사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는 19일 오전 10시 고향인 성남 야탑역 (야탑광장)에서 출정식을 갖고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성남은 임 후보의 고향이자, 제18대부터 20대까지 3회 연속 국회의원을 지낸 지역이다.

 

 

이 자리에서 임 후보는 “과거를 보면 현재를 알 수 있고, 현재를 보면 미래를 알 수 있다”며 “과거 압도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현재를 만들어 낸 사람만이 경기도 교육의 미래를 열어나갈 수 있다”면서 자신이 경기도교육감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임 후보는 성남의 변화와 혁신의 중심에서 발전을 이끌어 낸 바 있는 경험을 거듭 강조하며 경기도교육에 새바람과 변화, 그리고 희망의 미래를 이끌어 내겠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또한 임 후보는 13년간 경기도교육청을 장악한 전교조가 옹립한 교육감들의 교육실패를 바로잡기 위해서 경기도교육감 출마 이유를 밝혔다.

 

임 후보는 “김상곤, 이재정으로 이어진 지난 13년은 ‘획일-편향-현실안주’ 교육이었다”며 “임태희와 함께하는 경기교육은 ‘자율-균형-미래지향’ 교육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떨어진 기초학력을 강화하고, 아침부터 저녁까지 걱정 없는 책임돌봄, 디지털역량 강화까지 책임지겠다”며 “경기교육의 기본 틀을 바꾸고 디지털 중심 교육체제를 통해 학생과 교사, 학부모, 도민 모두가 교육으로 행복한 경기도를 만들어 내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는 성남에서 태어나 성남(분당) 거주하며 국회의원 3선, 고용노동부 장관, 청와대 대통령실장을 역임했으며 국립 한경대학교 총장을 지냈다.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경기도교육감 선거에 중도보수 단일후보로 추대된 그는 지난 17일 직선 교육감선거 이래 처음으로 중도보수 교육감후보 연대를 결성하고 대표를 맡아 ‘중도보수 교육감’ 시대를 열겠다고 천명한 바 있다.

 

 

※사진: 성남 야탑역에서 출정식을 알리는 임태희 경기도 교육감후보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