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화)

  • 흐림동두천 -4.2℃
  • 맑음강릉 -0.5℃
  • 흐림서울 -2.1℃
  • 구름조금대전 -3.2℃
  • 구름많음대구 -2.9℃
  • 맑음울산 -1.1℃
  • 흐림광주 -0.8℃
  • 맑음부산 -0.2℃
  • 흐림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4.6℃
  • 흐림강화 -2.7℃
  • 흐림보은 -6.0℃
  • 맑음금산 -6.0℃
  • 구름많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신간소개」 이상훈의 시 '아주 높다란 그리움'

어리숙했지만 순수했고, 고달팠지만 열정으로 가득했던 날들에 대한 동경과 그리움!

 

소설가 이상훈은 시잡을 출간하며서 작가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지난 2000년 SBS 〈좋은 세상 만들기〉를 연출하면서 마지막 1분에 고향에 관한 시를 방송에 붙이고 그 시를 묶어서 낸 것이 시집 《고향생각》이었다. 

 

첫 시집 《고향생각》이 첫 책으로서는 놀랍게도 20만 부가 넘는 판매를 기록했고 그 인기에 힘입어 《고향생각 2》를 출간했다. 이 시집은 《고향생각》 1, 2권에 이은 그의 세 번째 시집인 셈이다.

 

이 시집의 원고는 서재를 정리하다 우연히 발견하게 된 상자, 그 안에 담긴 길게는 50년이 지난 몇 권의 노트에 담긴 시편들을 가려 뽑고, 거기에 근작 몇 편을 보탠 것이다. 어리숙하지만 순수했고, 고달팠지만 열정으로 가득했던 이삼십대의 순정이 그대로 담긴, 청춘의 자화상이며 비망록이라 할 수 있는 시편들이다.

 

저자는 방송계에서 명성을 떨치던 스타 PD였으며, 후학을 가르치는 교수였고 영화감독, 뮤지컬 연출가, 소설가 등 다양한 직함으로 활동해 왔다. 단 한 번도 시인이란 직함을 사용해 본 적은 없지만, 시는 늘 그의 인생과 함께 해왔다.

 

솔직한 감정과 사유의 기록으로서, 시는 자신의 인생 역정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저자는 인생의 대변자로서, 삶의 증거자로서 내 안의 시인은 앞으로도 나와 함께 할 것이라고 말한다.

 

◇ 저자 소개 

  • 채널A 예능교양본부 본부장
  • 채널A 예능국 국장
  •  2011.7 채널A 제작본부 제작2팀 팀장
  • 1991 SBS 교양국 프로듀서
  • 1987 KBS 프로듀서
  • 한복 입은 남자/ 제명공주/김의 나라/ 테페란로를 걷는 신라공주 등 

 

 

생업과 별개로 단지 글 쓰는 것이 좋아서 글을 쓰기 시작한 저자는 2000년 첫 시집 《고향생각》이 20만 부 이상 팔리면서 데뷔와 동시에 베스트셀러 작가의 반열에 올랐다.

 

그후 드라마 대본과 영화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해 왔으며, 첫 장편소설 《한복 입은 남자》가 베스트셀러가 되어 현재 드라마와 뮤지컬로 제작 중이다.

 

두 번째 장편소설 《제명공주》도 드라마 계약을 마쳤으며, 세 번째 장편소설 《김의 나라》는 16회 류주현문학상을 수상하면서 문학성을 인정받았다. 네 번째 소설 《테헤란로를 걷는 신라공주》는 드라마와 뮤지컬 제작이 추진 중이다.

 

그간에 출간한 장편소설들로 저자는 역사 미스터리의 대표작가로 자리매김했으며, 현재 다섯 번째 역사소설을 집필하고 있다. 방송 피디와 영화감독으로 시작한 저자는 이제 소설가와 시인으로서도 탄탄한 독자층을 확보하고 있다.

 

《상식이 통하는 나라에 살고 싶다》, 《유머로 시작하라》, 《더 늦기 전에 부모님의 손을 잡아드리세요》 등 스무 권에 가까운 책을 출간했으며, 독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배너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소방청, 기계식 가슴압박장치 보급·활용 확대 방안 발표
소방청이 5일 심정지 환자가 다수 발생할 때 구급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기계식가슴압박장치(압박장치)의 보급 및 활용을 확대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방청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이태원 참사 당시 출동한 149대 구급대 중 46개대가 압박장치를 보유하고 있었으나 3개대만 사용했던 것에 사용률이 저조하다는 지적이 있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기계식가슴압박장치는 전국 1601개 구급대 중 1059개대가 보유하고 있으나 현장 사용빈도, 기능 필수성·대체여부 등을 고려해 구비하는 선택장비다. 현재 「119구급대원 현장응급처치 표준지침」에 따르면 ▲들것으로 환자 이송시 ▲운행 중인 구급차 ▲열차, 항공기 등 좁은 공간 ▲소생술이 길어지거나 인력이 부족한 경우 ▲감염병 노출 위험이 있는 경우 등 특수 상황에서 가슴압박 중단을 최소화하기 위해 압박장치의 비적응성을 제외하고는 사용을 고려하도록 돼있다. 또한 지난해 구급대원에게 심폐소생술을 받은 환자의 29.4%가 기계식압박장치를 이용해 가슴압박을 받았으며 최근 3년간 기계식압박장치의 이용이 증가하고 있다. 그러나 압박장치가 손으로 하는 가슴압박에 비해 유리하다는 근거가 없다고 기술돼 있는 점, 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