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3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보


서울시 어린이병원, 상지 재활로봇 도입으로 재활센터 확대 개소

장애환자·치료사 1대1 맞춤형 재활치료 가능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이 상지 재활로봇을 도입하며 재활실을 센터로 확대 개소한다. 센터에서는 장애환자와 치료사가 1대1로 맞춤형 재활 치료를 할 수 있다.

 

16일 서울시는 시립 어린이병원 내 로봇재활실을 로봇재활센터로 확대 개소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상지 재활로봇을 도입한 이후 보행 재활훈련 효과가 더 나아졌다고 덧붙였다.

 

상지는 어깨와 손목 사이의 신체 부위를 뜻한다. 어린이병원에 도입된 상지 재활로봇은 장애 어린이의 상지 기능회복에 쓰이고 있다. 뇌성마비, 근육병, 외상성 뇌손상으로 인해 저하된 상지 기능의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상지 재활로봇은 팔 보조장치를 통해 중력 부하를 감소시켜 팔의 가동범위를 향상시킨다. 어깨, 팔꿈치, 손목에 대한 선택적 훈련과 복합관절 훈련을 제공한다.

 

아울러 다양한 가상현실 프로그램을 모니터로 제공해 상지 움직임에 대한 치료사의 즉각적인 피드백이 가능하다.

 

남민 어린이병원 원장은 “기존 보행 재활로봇에 이어 상지 재활로봇 도입을 통해 재활치료 서비스를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돼 기쁘다”며 “장애어린이의 초기재활부터 일상생활 복귀를 도울 수 있도록 소아재활분야의 선도적인 역할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