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7.0℃
  • 구름조금강릉 31.1℃
  • 맑음서울 28.0℃
  • 맑음대전 27.3℃
  • 맑음대구 27.8℃
  • 맑음울산 27.4℃
  • 맑음광주 26.2℃
  • 맑음부산 24.9℃
  • 맑음고창 26.7℃
  • 맑음제주 29.7℃
  • 맑음강화 25.6℃
  • 맑음보은 26.0℃
  • 맑음금산 26.0℃
  • 맑음강진군 27.8℃
  • 구름조금경주시 27.3℃
  • 맑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정치


한국영화에 대한 미래는 있는가...긴급토론회

 

2024년도 문화체육관광부 예산에서 한국영화 관련 예산이 심각하게 삭감된 가운데 13일 오전 국회에서는 <한국영화에 대한 미래는 있는가>라는 주제로 긴급토론회가 열렸다.

 

 ‘한국 영화가 사라진다’의 저자 이승연 영화 칼럼니스트가 사회를 맡은 이날 토론회에서 고영재 한국독립영화협회 대표는 <이념화된 영화예산의 제자리 찾기>, 김봉석 대중문화평론가는 <영화제 예산 관련 및 국가의 영화산업 지원방향>, 노철환 인하대학교 연극영화학과 교수는 <지역영화와 영화진흥위원회의 미래>, 최정화 (사)한국영화프로듀서조합 대표는 <한국영화에 미래는 있는가>, 추혜진 독립 애니메이션 감독은 <한국 애니메이션 지원기관 다양화의 필요성>이라는 주제로 발제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