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7.9℃
  • 구름조금강릉 31.0℃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7.1℃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6.3℃
  • 흐림광주 24.3℃
  • 흐림부산 26.1℃
  • 흐림고창 24.7℃
  • 제주 23.4℃
  • 구름많음강화 24.6℃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5.9℃
  • 흐림강진군 22.5℃
  • 구름많음경주시 28.8℃
  • 흐림거제 24.1℃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이재준 수원시장, “탄소중립 실천 기업, 국가 인증제 도입” 제안

“기업이 지자체와 적극 협력해 ESG 경영하면 탄소 감축에 큰 역할 할 수 있다”

 

이재준 수원시장이 “탄소중립을 실천한 기업을 국가가 인증하는 ‘ESG 기후공헌 인증제’를 만들자”고 제안했다.

 

이 시장은 16일 광명시 라까사호텔에서 열린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정책간담회에 참석, “기업이 탄소중립에 참여해야 그 지역에 탄소 감축이 이뤄질 수 있다”며 “기업이 지자체와 함께 탄소 감축을 위해 노력하면 국가 인증을 해주고, 인센티브를 부여하자”고 말했다.

 

이재준 시장은 “기업이 지자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하면 탄소 감축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다”며 “기후공헌 인증제를 시행하면 기업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이 시장은 수원시의 주요 탄소중립 정책인 ▲저층 주거지 집수리 지원 사업 ▲우리집 탄소 모니터링 ▲친환경 자동차 보급 확대 ▲손바닥정원 등 탄소흡수원 조성 ▲탄소중립 그린도시 선도 모델 등을 소개했다.

 

 

2016년 12월 창립된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는 지방자치단체 간 교류·협력으로 기후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에너지정책 전환은 기존 석탄 발전 의존에서 벗어나 신재생에너지 발전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전력 정책을 전환하는 것을 말한다.


2024년 5월 현재 26개 도시 기초단체장이 가입해 활동하고 있으며, 이재준 수원시장이 사무총장을 맡고 있다.

 

한편, 이날 정책간담회는 회장 도시인 광명시(시장 박승원)에서 개최, 지역 탄소중립 비전·현안 공유 및 정책 협력 사안 논의 등으로 진행됐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윤대통령 장모 최은순씨, 27억원 과징금 취소 2심도 패소
윤석열 대통령 장모 최은순(77) 씨가 경기 성남시 도촌동 부동산 매입과 관련해 성남시 중원구청이 부과한 27억원대 과징금 처분을 취소해 달라며 낸 소송 항소심에서도 패소했다. 수원고법 행정1부(노경필 차지원 이봉락 고법판사)는 14일 최씨가 중원구청장을 상대로 제기한 과징금 부과 처분 취소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의 항소를 기각하고 원고 패소 판결을 한 1심을 유지했다. 앞서 성남시 중원구는 2020년 6월 부동산실명법을 위반한 이유로 최씨와 동업자 A에게 각각 과징금 27억3천여만원을 부과했다. 이에 최씨는 "문제의 부동산 실소유자는 다른 사람이고, 원고는 이들에게 명의신탁하지 않았다"며 "위법한 처분"이라고 소송을 제기했으나 1심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1심 재판부는 "원고는 부동산실명법을 위반해 도촌동 부동산을 A씨 등에게 명의 신탁한 사실을 인정할 수 있고, 이를 전제로 한 이 사건 처분은 적법하다고 판단된다"고 판시했다. 또 "원고가 주장하는 사정들을 모두 참작하더라도 이 사건 처분으로 달성하려는 공익에 비춰 원고가 받을 불이익이 중하다가 볼 수 없으므로 피고가 이 사건 처분을 한 것에 재량권을 일탈·남용한 위법이 있다고 보기 어렵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