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8 (일)

  • -동두천 27.2℃
  • -강릉 30.3℃
  • 맑음서울 27.2℃
  • 맑음대전 28.4℃
  • 맑음대구 30.3℃
  • 맑음울산 25.9℃
  • 맑음광주 29.9℃
  • 맑음부산 22.0℃
  • -고창 27.1℃
  • 맑음제주 22.0℃
  • -강화 21.9℃
  • -보은 28.8℃
  • -금산 28.9℃
  • -강진군 25.7℃
  • -경주시 30.3℃
  • -거제 21.9℃

피플&CEO

전체기사 보기

당당한 여성 기업가 피톤치드와 만나다

성교순 피톤치드 연구소 대표

[M이코노미 김미진 기자] 피로를 풀어주고 심신을 편안하게 하는 산림욕의 이로움은 익히 잘 알려져 있다. 이 때문에 도심에서 벗어나 울창한 숲이 우거진 곳으로 등산이나 하이킹을 떠나는 사람들이 점점 늘고 있다. 싱그러움과 생명력이 넘치는 산림은 인간에게 중요한 휴식공간이자 상쾌한 공기와 풋풋한 내음을 맡을 수 있는 곳이기 때문이다. 이 같은 산림욕의 효과를 몸소 체험한 뒤 국민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고 싶다며 사업에 뛰어든 당당한 여성 사업가가 있다. 한국피톤치드연구소 성교순 대표를 만나봤다. 피톤치드란 병원균이나 해충, 곰팡이 등에 저항하기 위해 식물이 자체적으로 분비하는 물질을 일컫는다. 울 창한 숲길을 따라 걷는 삼림욕을 하면 스트레스가 해소되고 평소보다 숨이 잘 쉬어지는 것 같은 기분을 드는 이유도 바로 피톤치드의 효능 덕택이다. 피톤치드라는 용어는 1943년 러시아 태생의 미국세균과학자 ‘와그섬’이 처음 사용한 말로, 식물이라는 뜻의 ‘피톤(Phyton)’과 죽이다라는 뜻의 ‘치드(cide)’가 합쳐진 단어다. 최고 품질의 피톤치드 제품 개발 어느 날 산을 갔다가 그곳에서 하룻밤을 보냈는데, 자고 일어나니까 평소 힘들게 했던 비염증상이 덜했다. 환절기





자동차튜닝공학과 생긴다 … 경기대,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 업무협약 경기대학교(총장대행 김기흥)와 (사)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회장 김필수, 대림대 교수)가 4년제 대학으로는 처음으로 공과대학내에 자동차튜닝공학과를 신설키로 하고, 이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국가기관·전략산업직종으로 선정된 자동차튜닝엔지니어 육성에 산업계와 학계가 보다 체계적인 전문인력 양성에 나서는 데 의미가 있다. 그동안 자동차튜닝학과는 2년제 과정으로 전문대학에서 운영되어 왔지만, 4년제 대학에서 튜닝관련 학과가 신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대학교와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는 우선 산업체의 종사자를 위한 계약학과(신입, 편입)를 신설하고, 정규과정으로 기계시스템공학 자동차튜닝 트랙학과 신설과 대학원 과정도 함께 추진키로 했다. 보다 전문적인 인력양성을 위해 자동차튜닝전공을 하고자 하는 입시생 중 자동차튜닝사 자격증을 취득한 자는 가산점을 부여하는 특별전형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대학 측 관계자는 밝혔다. 김필수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 회장은 “그동안 자동차튜닝 전문 인력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이 2년제로 운영하다 보니, 엔지니어로써의 전문가 양성에 한계가 있었지만 이번 4년제 과정이 마련되면서 선진국과의 기술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