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3 (월)

  • -동두천 9.9℃
  • -강릉 8.4℃
  • 서울 9.3℃
  • 대전 11.4℃
  • 대구 10.3℃
  • 울산 11.1℃
  • 광주 14.7℃
  • 부산 11.9℃
  • -고창 15.1℃
  • 흐림제주 21.0℃
  • -강화 9.6℃
  • -보은 10.7℃
  • -금산 11.3℃
  • -강진군 14.1℃
  • -경주시 10.5℃
  • -거제 12.5℃
기상청 제공

현장고발M

전체기사 보기

[혁신 막는 규제시리즈 1]일률적인 튜닝 사전승인, 자동차 2차 시장 발전 막는다

※. 본지는 해당 기자의 메일(cjy@m-economynews.com)로 혁신성장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각종 규제에 대한 제보를 받습니다. <M이코노미 최종윤 기자> ‘규제개혁’이 화두가 된지 오래다. 비단 현 정부 뿐만이 아니다. 급격히 변하는 산업에 각종 규제가 발목을 잡으면서 과도한 규제에 대한 산업계의 요구가 거세다. 정부가 ‘혁신성장’을 기치로 내걸고 각종 규제개혁 혁파를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여전히 걸림돌 이 되고 있는 각종 규제를 살펴본다. <사례> 평소 자신의 자동차 배기음이 귀에 거슬렸다는김상식 씨(가명)는 지난 3월23일 오후 4시30분쯤 자동차 머플러를 교체해 배기음을 바꾸기 위해 튜닝샵을 찾았다. 인터넷검색을 통해 알아본 결과 교체작업은 1시간 가량이면 충분하다는 정보도 입수했다. 퇴근시간을앞당겨튜닝샵을 찾은 김씨.그러나 튜닝샵관계자는 "(머풀러 교체가)오늘 될 수도 있고, 안 될 수도 있다"고 했다. 머플러를 교체하려면사전승인이 필요한데, 바로 될 때도 있고 다음날 될 때도 있다는 것. 절차를 밟기 위해사전승인을 신청했지만한참을 기다려도 승인은 떨어지지 않자김씨는 샵관계자에게 "선 작업을 해주고승인을 기다리면 되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