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22.5℃
  • 박무서울 14.9℃
  • 흐림대전 19.3℃
  • 구름많음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조금광주 20.7℃
  • 구름조금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9.9℃
  • 맑음제주 18.4℃
  • 구름많음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19.4℃
  • 구름많음경주시 21.3℃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세월호 7주기에 "성역 없는 진상규명 이뤄지도록 끝까지 챙기겠다"

"속도가 더뎌 안타까워…그리움 크기만큼 성숙해가는 시간 필요한 까닭이라 생각"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이 세월호 참사 7주기인 16일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를 통해 성역 없는 진상규명이 이루어지도록 끝까지 챙기겠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세월호의 기억으로 가슴 아픈 4월입니다'라는 글을 올려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진실만이 비극을 막고, 생명이 소중한 사회를 앞당겨줄 것"이라며 "지난해 국회에서 '사회적참사 진상규명법' 개정안과 특검이 통과되어 진실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라고 했다.

 

이어 "속도가 더뎌 안타깝지만, 그 또한 그리움의 크기만큼 우리 스스로 성숙해가는 시간이 필요한 까닭이라 생각한다"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슬픔에 함께하고, 고통에 공감하면서 우리는 진실에 다가가고 있다"라며 "지금의 위기도, 언제 닥칠지 모를 어떤 어려움도 우리는 이겨낼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보자는 국민들의 외침, 잊지 않고 있다"라며 "안전한 나라를 위해 오늘도 아이들을 가슴에 품어본다"라고 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