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맑음동두천 17.1℃
  • 맑음강릉 20.2℃
  • 황사서울 16.3℃
  • 황사대전 18.5℃
  • 구름많음대구 22.2℃
  • 울산 21.9℃
  • 황사광주 17.7℃
  • 흐림부산 18.1℃
  • 맑음고창 16.1℃
  • 박무제주 17.9℃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7.6℃
  • 구름많음금산 16.4℃
  • 구름많음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부동산


민주당 광명갑·을 지역위, 선출직 19명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요청

URL복사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명갑·을 지역위원회(갑 위원장 임오경, 을 위원장 양기대)가 3일 경기남부경찰청에 선출직 공직자 부동산거래 전수조사를 요청했다. 

 

광명·시흥 3기 신도시가 지정된 만큼 광명시의 민주당 선출직들이 솔선해 부동산 투기 여부에 대한 검증을 받기 위한 것이라는 게 양기대 의원실의 설명이다.

 

이번 전수조사 대상은 선출직 공직자뿐만 아니라 그 가족까지 포함되며, 이를 위해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에 대한 개인정보 제공동의서도 함께 제출했다.

 

이날 제출된 동의서는 광명시 민주당 소속 국회의원과 기초단체장, 기초·광역의원 20명 중 19명이 참여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 공직자 전수조사 참여로 이번 전수조사에서는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양기대 의원은 “공직사회 투명성과 윤리의식 제고를 위해 임오경 의원과 협의하여 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 모두가 자진해서 부동산거래 관련 조사를 받기로 했다”며 “위법 사실이 밝혀질 경우 법적 책임은 물론이고 정치적 책임까지 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