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0 (일)

  • 맑음동두천 22.8℃
  • 맑음강릉 29.1℃
  • 맑음서울 23.9℃
  • 구름조금대전 27.6℃
  • 구름조금대구 30.0℃
  • 구름조금울산 25.9℃
  • 구름많음광주 27.0℃
  • 구름조금부산 23.6℃
  • 구름조금고창 27.0℃
  • 구름많음제주 26.1℃
  • 맑음강화 20.3℃
  • 구름조금보은 26.4℃
  • 구름조금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7.8℃
  • 구름조금경주시 29.1℃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사회


국내산 빵, 과자, 만두, 음료수 등 EU 수출길 열려

URL복사

가공된 우유‧계란‧벌꿀을 함유한 ‘복합식품’이 이달 20일부터 유럽연합(EU) 27개국에 정식으로 수출이 가능해졌다.

 

복합식품은 식물성 재료에 EU승인 국가의 동물성(우유, 계란, 벌꿀, 수산물, 식육) 가공제품을 혼합한 식품으로 빵, 과자, 만두, 음료류, 김치, 라면, 면류, 소스류 등을 포함한다.

 

그동안 가공된 우유‧계란‧벌꿀을 함유한 복합식품은 가축위생과 식품안전에 대한 까다로운 EU 수입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수출이 어려웠다.

 

그러나 해외공관(주EU 한국대사관)과 주한 EU대표부 등 협력채널을 통한 다각적인 외교적 노력, EU와 지속적인 수출협의를 한 결과 최종적으로 한국이 ‘복합식품 수입승인국가’로 추가 등재됐다. 

 

그동안에는 수산가공제품을 함유한 복합식품만 EU 수출이 가능했다. 이번 EU와의 수출협상 타결로 김치, 라면 등 K-푸드 수출의 성장성을 감안할 때 향후 국내 가공식품의 EU 시장 진출이 크게 확대될 전망이다.

 

식약처는 “우리 식품의 수출품목 확대와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싱가포르, 미국, 캐나다 등 주요 교역국과 수출협상을 확대하고 관련 업계와 소통을 강화해 수출 증대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가공된 우유·계란·벌꿀을 함유한 복합식품의 EU 수출조건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식품안전나라 홈페이지(www.foodsafetykore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