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2℃
  • 흐림강릉 17.7℃
  • 구름많음서울 20.3℃
  • 맑음대전 21.5℃
  • 구름많음대구 18.1℃
  • 구름많음울산 18.6℃
  • 구름많음광주 21.8℃
  • 흐림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2.2℃
  • 흐림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18.7℃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조금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18.4℃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정치


국민의힘 새 대표에 36세 이준석...내년 대선 진두지휘 한다

URL복사

 

국민의힘 새 대표에 1985년생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선출됐다.

 

신임 이 대표의 나이는 만 36세다. 보수 정당은 물론 주요 정당 역사상 30대 대표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1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당대표 경선에서 신임 이 대표는 9만3392표(43.82%)를 얻어 당선을 확정지었다. 

 

임기는 2년으로 이 대표는 내년 3월 있을 대선 준비를 맡게 된다. 

 

나경원 후보는 7만9151표(37.14%)를 얻으면서 2위에 올랐고, 주호영 후보(2만9883표, 14.02%), 조경태 후보(5988표, 2.81%), 홍문표 후보(4721표, 2.22%)가 뒤를 이었다.

 

한편 최고위원에는 배현진·조수진·김재원·정미경 후보가, 청년최고위원에는 김용후 후보가 당선됐다.

 

이번 선거는 당원투표 70%와 일반국민 여론조사 30%를 합산해 결과를 냈다.








배너




사회

더보기
이재명 “새 시대에 맞는 동물권 보호 법률·정책 마련해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2일 “동물생명 존중과 동물권 보호 차원에서 사회적 합의를 바탕으로 새로운 법률과 국가정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열린 '개식용·반려동물 매매관련 제도개선' 국회토론회에 참석해 “동물의 생명을 존중하지 않는 사람이 인간의 생명을 존중할 수는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반려동물 가구가 늘고 생각이 바뀌면서 정책도 대대적으로 바꿀 때가 됐다”며 “이제는 합리적인 사회적 합의로 모두가 승복할 수 있는, 흔쾌히 동의할 수 있는 정책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먼저 개 식용과 관련해 “인식도 많이 바뀌었고 영양이 문제되는 시대도 지났기 때문에 개식용 금지 관련 법률을 사회적 공론에 부치고 논의할 때가 됐다”며 “반대가 격렬할 수 있지만, 계곡 정비처럼 적절한 보상이나 합리적 대안을 마련하면 상당 정도 완화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했다. 반려동물 매매에 관련해서는 “우리 사회에 유기동물들이 너무 많이 발생해 심각한 과제로 떠오르고 있고, 동물을 쉽게 사고 팔다보니 학대하고 유기하는 일들도 쉽게 벌어지고 있는 것”이라며 “이제는 사지 않고 팔지 않고 입양하는 반려동물 문화가 새롭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