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1 (수)

  • 구름조금동두천 23.0℃
  • 구름많음강릉 24.3℃
  • 구름조금서울 25.3℃
  • 구름많음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4.0℃
  • 맑음광주 24.0℃
  • 흐림부산 25.9℃
  • 맑음고창 21.6℃
  • 흐림제주 26.6℃
  • 맑음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0.4℃
  • 맑음금산 21.3℃
  • 구름조금강진군 21.9℃
  • 구름많음경주시 21.5℃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사회


직장인 58% "백신 맞고 해외여행 갈 것"…첫 여행지는 ‘동남아시아’ 선호

URL복사

 

코로나19 예방 백신 접종률이 상반기 목표를 이미 초과 달성한 가운데, 곧 해외여행을 갈 수 있다는 기대감도 높아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남녀 직장인 1424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해외여행 계획>에 관해 설문을 실시한 결과, 응답자 과반수가 이미 해외여행 계획을 세운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할 의향이 있는지 물었다. 그 결과, 직장인 10명 중 9명이 백신 접종을 이미 했거나(11.4% 1차 접종 이상 완료) 할 계획(78.8%)인 것으로 드러났다. 백신 접종을 할 계획이라고 밝힌 이들 중 49.9%는 ‘접종 순서에 맞춰 백신을 맞겠다’고 답했고, 28.9%는 ‘잔여 백신이 생기는 대로 맞을 계획’이라고 답했다. 나머지 9.8%는 '백신 접종을 하지 않겠다'고 답했다.

 

백신을 이미 맞았거나 접종 계획이 있다고 밝힌 1285명을 대상으로 해외여행 수요를 조사했다. 그 결과 57.9%가 해외여행을 가겠다고 답했고, 이들이 백신 접종 후 첫 해외여행지로 선택한 곳은 싱가포르, 태국, 홍콩 등 동남아시아가 40.7%로 가장 높게 선택됐다. 다음으로 △괌, 호주, 사이판 등 대양주(21.1%) △유럽(14.4%) △일본(11.8%) △미국/캐나다 북미권(6.7%) 순이었다.

 

해외여행 시기는 다소 늦게 생각하는 이들이 많았다. 해외여행을 언제 갈 것인가 묻는 질문에 내년 여름휴가 시즌과 연말을 선택한 이들이 각 33.4%와 33.2%로 가장 많았다. 내년 초를 계획한다는 이들은 20.5%였고, 올해 안에 해외여행을 떠나겠다고 답한 이들은 12.9%였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도농기원, 폭염지속에 따른 농작물·가축 등 피해예방 당부
계속되는 폭염에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영농종합상황실 운영 등 폭염피해 예방활동을 강화하며 도내 농가에 농작물, 가축 등의 피해 최소화를 당부했다. 보통 가축은 27℃ 이상의 고온이 지속되면 혈류, 호흡수 증가 등으로 열 발산을 높이려는 생리기능이 촉진돼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 고온 스트레스는 가축의 사료섭취량 감소, 산유량감소, 증체율 감소 및 번식 지연 등 생산성 저하를 유발하며, 심각한 경우 가축의 폐사 등으로 이어져 양축농가에 막대한 경제적 손실을 가져올 수 있다. 이를 막기 위해서는 적정 사육두수 유지, 축사 송풍·지붕 물뿌리기, 농장 안과 밖의 정기 소독 실시, 단백질·비타민·광물질 함량이 높은 사료급여 등을 실시해야 한다. 원예분야는 고온지속시 호흡 과다로 과실이 자라지 않고 당도가 감소되며 과실, 잎 등 햇빛데임 현상 및 열과 발생 우려가 크므로 초생재배(작물 주변에 잡초 같은 풀을 의도적으로 가꾸는 재배법), 미세살수 및 주기적 관수, 석회 및 유기물을 뿌려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 특히 탄저병, 진딧물, 응애 등 병해충 방제를 철저히 해 2차 피해를 막아야 한다. 벼는 물을 깊게 관수하고 물 흘러대기로 식물체 온도 상승을 억제하며, 조기 물떼기(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