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9 (월)

  • 흐림동두천 24.9℃
  • 흐림강릉 27.5℃
  • 흐림서울 25.3℃
  • 흐림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6.8℃
  • 흐림울산 25.7℃
  • 구름많음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6.5℃
  • 구름조금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7.7℃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4.5℃
  • 구름조금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7℃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문화


국군포로 구출 작전 단편영화 ... 24일 시사회 후 토크쇼 진행

URL복사

6·25를 하루 앞두고 (사)물망초와 밀리터리 유튜버로 유명한 이근 대위(락실 ROKSEAL대표)가 단편영화 POW를 공개한다.

 

 

오늘 (24일) 오후 4시 서울 중구에 있는 명보극장에서 열리는 시사회에 이어 영화에 얽힌 이야기를 주제로 한 토크쇼도 진행된다. 국군포로 문제가 영화로 만들어지기는 우리나라에서 처음이다.

 

(사)물망초 박선영 이사장(동국대 교수)는 "정전협정 후 70년이 다 되도록 국군포로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있다”면서 “정부는 물론 국민적 관심도도 떨어지는 현실이 안타까워 밀리터리 유튜버인 이근 대위에게 북한 아오지 탄광 지역에 억류되어 있는 생존 국군포로를 단 한 분이라도 모셔오는 단편영화를 만들어달라고 부탁했다”고 그간의 과정을 털어 놓었다.

 

그러면서 “미국에서 교육을 받은 이근 대위(버지니아 군사대학 졸업)가 ‘아직도 국군포로들이 북한에 살아있냐’고 물으면서 ‘반드시 만들겠다’는 약속을 했는데 이렇게 지켜줘서 너무 고맙다”며 감격스러워했다.

 

박 이사장은 이어 “북한에서 스스로 탈북해 온 국군포로인 92세의 김성태 어르신이 직접 출연하시는데 자부심을 느끼신 것 같다”며 “영화의 리얼리티를 살리기 위해서 예비역 장성이면서 물망초에서 전쟁범죄조사위원장을 맡고 있는 차동길 장군(단국대 교수), 국군포로송환위원장을 맡고 있는 정수한 장군(울산대 교수) 두 분이 직접 영화에 기획검토위원으로 출연해서 신뢰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영화는 총 20분짜리 단편이다.

 

이근 대위가 락실이라는 유튜브에 올리는 동영상이 10분 내외인 것을 감안하면 두 배 정도 길고 드라마적 요소도 상당히 담긴 것으로 알려진다. 또 실제 인민군복이나 인민군들의 총기, 특수부대들이 사용하는 장비 등을 사실과 부합하게 준비해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사회 이후에 진행될 토크쇼에서는 물망초 국군포로송환위원인 엄태섭 변호사의 사회로 주인공인 이근 대위와 김성태 어르신, 촬영감독인 박종승 레드실 대표가 참여해 영화에 얽힌 에피소드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엄태섭 변호사는 육군사관학교를 3학년까지 다녔던 특이한 경력의 소유자라 이번 토크쇼가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영화 상영시간

 

6월 24일 : 명보아트홀 1회(11시)/ 홀로도모르(우크라이나 학살사건) 2회(13시) / POW + 아일라 3회(16시) /  POW + 이근대위, 박종승(REDCELL) 감독과의 토크쇼 4회(17시30분) 전송가(록허드슨 주연)

6월 25일 :명보아트홀 1회(11시) /  POW + 낙동강 최후의 고지전(안소니 만 감독 작품) 2회(14시) /  아일라 3회(17시30분) POW+아일라

 

POW영화 관람과 이근 대위와의 토크쇼 입장권에 대한 문의는 010-6814-9963으로 하면 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