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14 (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2017 대한민국 독서대전 전주시 선정, 다양한 행사 연계

9월 1일부터 9월 3일까지 전주 경기전과 한옥마을 일대에서 개최

 

14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출반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2017 대한민국 독서대전을 개최할 기초지방자치단체로 전주시를 선정했다고 전했다.

 

문체부는 9월 독서의 달을 맞이해 2014년부터 매년 독서 진흥에 앞장서는 지자체를 선정해 책 읽는 도시로 선포하고 선정된 도시에서 전국 규모의 독서박람회인 독서대전을 개최한다.

 

지자체를 대사응로 공모한 이번 독서대전 개최지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 3차 종합심사(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선정됐다.

 

문체부는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들은 지자체()의 의지 표명과 독서동아리 활동, 연중 지속할 수 있는 독서프로그램 운영 계획, 독서기반시설과 연계 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올해의 개최지를 선정한다고 전했다.

 

올해 독서대전이 개최될 도시는 전라북도 전주시로 91일부터 3일까지 전주 경기전과 한옥마을, 한국전통문화전당, 국립무형유산원 일대에서 행사를 벌인다.

 

전주시는 “117개 도서관(공공도서관, 공사립 작은도서관)을 중심으로 110여 개 독서동아리와 60여 개 북카페 등과 연계해 책 읽는 문화공간, 나눔 인문학 등 다양한 독서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알렸다.

 

한편 문체부는 독서대전 개최 외에도 인문독서아카데미, 독서예술캠프 등 다양한 독서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며 독서문화가 꽃피울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