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맑음동두천 15.0℃
  • 맑음강릉 15.8℃
  • 연무서울 13.8℃
  • 박무대전 14.6℃
  • 맑음대구 12.9℃
  • 맑음울산 16.3℃
  • 박무광주 12.3℃
  • 맑음부산 18.5℃
  • 맑음고창 16.1℃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4.0℃
  • 흐림보은 9.2℃
  • 구름조금금산 13.1℃
  • 맑음강진군 14.5℃
  • 맑음경주시 16.0℃
  • 맑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사회


대학생들이 부모님께 하지 못하는 말 1위 “사랑해요”

최고의 효도는 ‘취업’


대학생들이 평소 마음에는 있지만, 부모님께 잘 하지 못하는 말 1위로 ‘사랑해요’를 꼽았다. 마음과 달리 쉽게 내뱉는 말에는 ‘제가 알아서 할게요’였다.


8일 알바몬이 대학생 2,05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91.9%가 ‘평소 마음에는 있지만, 부모님께 잘 하지 못하는 말이 있다’고 답했다.


마음에는 있지만, 잘 하지 못하는 말 1위는 ‘사랑해요(41.3%)’였다. 2위 ‘고마워요(15.1%)’와 2배 이상 많았다.


다음으로는 ‘미안해요(11.9%)’, ‘힘들지요(10.5%)’, ‘행복하게 해드릴게요(7.2%)’, ‘엄마아빠가 최고에요(4.3%)’ 등 사랑과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는 말이 주로 꼽혔다. 반면, 평소 마음과 달리 쉽게 내뱉는 말(80.6%) 1위는 ‘제가 알아서 할게요(25.1%)’였다.


이어 ‘아, 몰라요(16.8%)’가 2위, ‘아, 쫌!(15.9%)’가 3위에 자리했다. 건성으로 대답하는 ‘네~(14.1%)’는 4위였고, ‘지금 좀 바빠요(6.1%)’ 5위에 꼽히는 등 대학생들이 부모님과의 대화를 제대로 이어가지 않는 말과 말투를 되돌아보는 응답이었다.


이 때문에 대학생들은 자신의 마음을 드러내 보이지 못하면서도 부모님에 대한 안타까운 마음을 갖고 있었다. 응답자의 88.8%가 ‘문득 부모님이 작게 느껴져서 죄송하거나 슬펐던 적이 있었다’고 답한 것. 이들은 ‘부모님의 얼굴에서 주름, 연세가 보일 때(22.9%)’ 부모님이 작게 보여 슬펐다고 밝혔다.


2위는 ‘직장, 사업 등의 문제로 고민하거나 힘들어 하실 떄(19.5)’, 3위 ‘부모님께서 편찮으셨을 때(12.9%)’가 각각 차지했다.


‘나 때문에 우실 때(10.5%)’, ‘어느 순간 내가 부모님보다 몸집이 커졌다는 것을 깨달았을 때(9.8%)’, ‘별 것 아닌 일이나 선물에 아이처럼 기뻐하실 때(6.9%)’, ‘한숨을 쉬실 때(5.2%)’에도 슬프거나 죄송하게 느껴진다는 응답이 이어졌다.


한편, 대학생들은 현재 자신이 할� 수 있는 최고의 효도로 ‘취업(19.7%)’을 꼽았다. 이어 ‘살가운 대화(17.6%)’와 ‘걱정 끼치지 않기(16.1%)’기 2, 3위를 차지했고, ‘좋은 학점으로 장학금 받기(14.3%)’, ‘아르바이트 등을 경제 부담을 덜어드리기(13.8%)’, ‘부모님과 자주 시간을 함께 보내기(12.4%)’, ‘건강(3.3%)’ 등도 현재 대학생들이 생각하는 효도로 나타났다.




배너
배너


이재명, 내년 1월부터 공공건설노동자에 시중노임단가 이상 임금 지급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도가 발주하는 공공건설노동자에게 내년 1월부터 시중노임단가 이상의 임금 지급 방안을 추진한다. 경기도는 현재 도 내부방침으로 운영 중인 ‘공사계약 특수조건’에 이런 내용을 추가해 ‘경기도 공사계약 특수조건’ 예규를 제정하기로 하고 11월 중 입법예고에 들어간다고 7일 밝혔다. 시중노임단가는 설계 시 공사예정가격을 산정할 때 적용하는 임금 기준으로 보통 인부의 경우 올해 상반기(1~8월)는 1일 10만9,819원, 하반기(9월~12월)는 11만8,130원이 적용되고 있다. 이번 예규 신설은 이재명 도지사의 지시에 따른 것으로 이 지사는 지난 8월 “건설노동자가 노동에 대한 정당한 대가를 받을 수 있도록 관급공사에 대한 시중노임단가 이상 임금 지급이 현실적으로 가능한지 검토해 달라”고 주문한 바 있다. 이에 도는 관련 실태조사를 통해 일부 공사의 경우 시중노임단가보다 적게 지급하고 있는 사례를 확인, 개선방안을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현행 지방계약법에는 공사예정가격 산정 시에는 시중노임단가를 적용하도록 하고 있지만, 실제 지급과 관련해서는 관련 규정이 없기 때문이다. 실제로 올해 도에서 추진한 공사 136건에 대한 보통인부 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