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1.1℃
  • 흐림강릉 12.7℃
  • 박무서울 12.2℃
  • 대전 13.9℃
  • 박무대구 14.4℃
  • 흐림울산 15.7℃
  • 흐림광주 13.0℃
  • 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9.6℃
  • 흐림제주 13.4℃
  • 구름많음강화 10.3℃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6.0℃
기상청 제공

지역


서울시, 전기·수소차 3,446대 추가 보급…2일부터 보조금 접수

지난 2월 민간 6,022대에 이어 2차 보급

 

서울시가 민간에 420억원을 투입해 전기·수소차 3,446대를 추가 보급한다고 2일 밝혔다.

 

추가보급 차종은 전기 승용차 1,755대, 전기 이륜차 1,259대, 수소 승용차 432대다. 이번 추가 보급은 지난 2월 민간보급 6,022대에 이은 것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전기차는 올해 7월 현재 1만6,202대를 보급했고, 수소차는 146대가 운행 중이다.

 

이번 추가보급은 2일부터 신청·접수가 가능하며, 전기·수소차 구매를 희망하는 서울시에 주소를 둔 개인, 기업 등이 대상이다.

 

신청방법은 구매자가 자동차 제조·판매사와 구매계약을 체결하고 정해진 기한 내 출고 가능한 차량에 한해 구매 지원을 신청하면 된다.

 

지원되는 구매보조금은 차량 성능과 대기환경 개선효과에 따라 차종별로 차등 지원된다. 전기 승용차는 1,206~1,350만원, 전기화물차(소형)는 2,700만원, 전기이륜차(경형)는 200~230만원, 수소전기차는 3,500만원을 지원한다.

 

구매보조금은 서울시에서 자동차 제조·판매사에 지급되고 구매자는 자동차 구매대금과 보조금의 차액을 제조·판매사에 납부하면 된다. 이때 보조금은 자동차 출고·등록순으로 지원된다.

 

특히 서울시는 구매보조금과 별도로 대기질 개선을 위해 노후한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을 폐차하고 전기차로 전환하는 경우 대당 50만원을 지급한다. 녹색교통지역 거주자인 경우에는 최대 100만원까지 추가 보조금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국가유공자, 장애인, 다자녀 가구의 경우 1인 1회 한정해 50만원을 추가 지원하고, 친환경 교통수단을 통한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해 나눔카 사업용 차량에는 대당 15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 내연기관 이륜차를 사용폐지 후 전기 이륜차로 전환 시에도 2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

 

세제감면과 주자요금 할인도 지원된다. 전기차는 최대 530만원, 수소차는 660만원의 세제감면과 공영주차장 주차료 50% 할인, 남산터널 혼잡통행료 100% 면제 등의 혜택이 있다.

 

김의승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미세먼지에 대한 시민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친환경차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서울시는 구매수요에 대응하여 친환경차 보급을 확산하고 시민의 이용이 편리하도록 충전 인프라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