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목)

  •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0.6℃
  • 맑음대전 3.4℃
  • 맑음대구 4.8℃
  • 맑음울산 6.1℃
  • 구름조금광주 5.4℃
  • 맑음부산 7.0℃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7℃
  • 맑음강화 0.8℃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M포토] 세운 재개발 멈춰 세운 ‘을지면옥’

 

18일 오후 서울 중구에 위치한 을지면옥 입구 모습.

 

서울 5대 평양냉면집으로 꼽히는 이곳은 세운재정비촉진지구 내 세운3구역에 위치해 있다.

 

  
앞서 박원순 서울시장은 올해 초 을지면옥 등 노포(老鋪·오래된 가게)의 보존 필요성을 제기하면서 사업시행인가 이전단계 사업지들의 개발을 연말까지 잠정 중단시켰다.

 

서울시는 오는 11월 도시재정비위원회에서 세운재정비지구 정비구역 해제 여부를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소비자원 "LED등기구 일부 제품 광효율·전자파 기준 부적합, 개선필요"
시중에서 판매 중인 일부 LED 조명에서 광효율과 전자파장해가 기준에 부적합해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이 11일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LED등기구 11개 브랜드 11개 제품을 대상으로 광효율, 플리커(빛의 깜박임), 수명성능, 점·소등내구성, 전자파장해, 안전성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 광효율, 빛의 주기적인 깜박임 정도를 평가하는 플리커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수명성능, 점·소등내구성, 감전보호 등에는 전 제품 이상이 없었으나, 일부 제품은 광효율, 전자파장해가 기준에 부적합해 개선이 필요했다. 시험 대상은 두영조명, 바텍, 번개표, 솔라루체, 오스람, 이글라이트, 장수램프, 코콤, 필립스, 한샘, 히포 등 11개 제품이었다. 전자파장해 시험에선 두영조명과 히포 등 2개 제품에서 전자파 방출 상한선을 초과해 전자파적합성기준에 부적합했다. 바텍과 히포는 KS인증 제품이더라도 전자파적합성 인증을 받아야 하지만, 인증을 받지 않았다. 한샘 제품은 인증번호 표기가 누락돼 적합성평가 표시기준에 부적합했다. 해당 사업자는 개선 계획을 소비자원에 알려왔고, 소비자원은 이런 시험 내용을 국가기술표준원에 통보할 예정이다. 광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