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6 (일)

  • 흐림동두천 7.6℃
  • 흐림강릉 6.0℃
  • 흐림서울 8.0℃
  • 흐림대전 8.9℃
  • 흐림대구 8.0℃
  • 흐림울산 8.9℃
  • 흐림광주 9.3℃
  • 흐림부산 9.5℃
  • 흐림고창 8.0℃
  • 제주 11.9℃
  • 흐림강화 8.1℃
  • 흐림보은 7.5℃
  • 흐림금산 8.4℃
  • 흐림강진군 9.9℃
  • 흐림경주시 8.0℃
  • 흐림거제 9.8℃
기상청 제공

정치


진중권 “靑 장악한 PK친문, 인권위마저 비리 세탁기관으로 악용...더러운 계획”

청와대,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최초로 인권위에 ‘조국 수사 인권 침해’ 공문 송부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13일 청와대가 국가인권위원회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수사 과정에서 인권 침해가 발생했으니 조사를 촉구한다’는 취지의 공문을 낸 것을 두고 “청와대를 장악한 PK 친문들이 인권위마저 비리를 저지른 고위공직자의 비리와 부도덕을 세탁해 주는 기관으로 악용하려 한다”며 “그리고 이런 분위기라면 그들의 더러운 계획은 실제로 실현될 것 같다”고 날을 세웠다.

 

진 전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PK 친문에서 아직 조국 대선 카드를 포기하지 않은 듯하다. 인권위야 자기들이 쥐고 있으니, 원하는 결론 얻어내는 데에 아무 지장 없겠죠”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진 전 교수는 “사실 조국 가족은 대한민국 역사에서 비리로 수사 받은 그 어떤 피의자보다 특권적 대우를 받았다”며 “다른 피의자들처럼 포토라인에 서지도 않았고, 조사 받다가 몸 아프다고 조퇴도 할 수 있었고, 전직 대통령보다 화려한 변호인단의 법적지원을 받으며 조사시간보다 더 긴 시간을 조서 검토에 사용했다”고 지적했다.

 

또 “이제까지 대한민국 그 어떤 피의자도 이런 특권적 대우를 받은 바 없다. 하도 난리를 쳐서 피의사실 공표도 적어도 다른 사건들에 비하면 훨씬 적었다”며 “과거 정유라를 향해선 구속영장이 두 번이나 청구됐지만, 입시비리에 적극 동참한 그의 딸은 아직 기소도 되지 않았다”고 꼬집었다.

 

진 전 교수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발언을 인용하며 “작고하신 김대중 대통령이 인권위를 설치한 본래의 목적은 ‘아동, 여성, 노인, 장애인, 외국인 노동자’ 등 인권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는 것”이었다며 “벼룩의 간을 내먹지, 참 나쁜 사람들이다. 그들의 뜻대로 된다면, 그것은 아마 인권위 최악의 흑역사로 기록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이날 청와대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가족 수사 과정에서 인권 침해가 발생했으니 국가인권위의 조사를 촉구한다’는 국민청원 내용이 담긴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명의 공문을 국가인권위에 송부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국가인권위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접수된 내용이 인권침해에 관한 사안으로 판단되면 조사에 착수할 수 있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청와대가 국가인권위에 공문을 보낸 건 이번이 처음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세 번째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남성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국내 세 번째 확진 환자가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26일 54세 한국인 남성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해당 환자는 우한시에 거주하다가 지난 20일 일시 귀국했지만, 당시엔 별다른 증상이 없었다. 이후 22일 열감, 오한 등 몸살기를 느껴 해열제를 복용하며 지내며 증상은 다소 조절되는 듯하다가, 25일 간헐적 기침과 가래증상이 발생해 보건 당국에 신고했다. 이후 관할 보건소 1차 조사 결과를 토대로 역학조사관이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했고, 신고 당일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으로 격리 후 검사를 실시해 26일 확진 환자로 확인됐다. 질본 관계자는 "환자가 입국 후 증상이 발생하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행동수칙에 따라 1339로 신고하고, 연계된 보건소의 지시에 따라 격리조치 됐다"며 "현재 심층 역학조사를 실시 중으로 조사결과가 나오는 데로 추가로 상황을 공유하겠다"라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국내 확진자는 이번 추가 확인된 환자를 포함하여 현재 3명이고, 현재까지 확진자를 제외한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48명이다. 이 중 47명은 검사 음성으로 격리해제, 1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