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4 (화)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16.5℃
  • 맑음대전 17.6℃
  • 맑음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4.5℃
  • 맑음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4.8℃
  • 맑음고창 17.1℃
  • 맑음제주 14.8℃
  • 맑음강화 15.5℃
  • 맑음보은 16.0℃
  • 맑음금산 16.7℃
  • 맑음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6.1℃
  • 구름조금거제 15.5℃
기상청 제공

기업


한화생명,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와 업무협약

 

한화생명은 고령화 시대에 상호 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민정기 한화생명 개인영업본부장과 조용형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장 및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화생명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에서 교육·행사 등을 개최할 경우 전국에 있는 한화생명 교육장을 사용할 수 있도록 공간을 제공하기로 했다.

 

또한 노무·세무 서비스, 사내강사 지원, 건강검진 서비스도 지원한다.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에서는 전국의 17개 지부 및 약 4,000개의 요양시설 근로자 12만명을 대상으로 마케팅을 추진할 기회를 제공한다.

 

민정기 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가 보유하고 있는 폭넓은 네트워크를 활용해 신규 시장 확보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고령화 시대 노인복지 관련 대표기관인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근로자 및 유관기관들에 다양한 금융서비스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도, 4월부터 도민 1인당 10만 원씩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 지급
경기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4월부터 도민 1인당 10만 원씩 재난 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4일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로 맞게 된 역사적 위기 국면에서 위기를 기회로 만들며 새로운 시대를 준비해야 한다"며 경기도형 재난 기본소득 지급 계획을 밝혔다. 이 지사는 "일부 고소득자와 미성년자를 제외하거나 미성년자는 차등을 두자는 의견도 있었으나 이는 기본소득의 이념에 반하는 것"이라며 "고소득자 제외는 고액납세자에 대한 이중차별인 데다 선별비용이 과다하고, 미성년자도 세금 내는 도민이며 소비지출 수요는 성인과 다를 바 없다는 점에서 제외나 차별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다음 달부터 도민 1,326만5,377명 1인당 10만원씩, 4인 가족일 경우 40만원씩을 재난 기본소득으로 지급한다. 구체적인 경기도 재난 기본소득 지급 대상은 2020년 3월 23일 24시 기준시점부터 신청일까지 경기도민인 경우에 해당한다. 경기연구원이 1인당 10만원씩 재난 기본소득을 시행했을 때 발생하는 경제적 파급효과를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생산유발 효과는 1조1,235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