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수)

  • 흐림동두천 15.3℃
  • 흐림강릉 19.1℃
  • 흐림서울 16.2℃
  • 흐림대전 15.7℃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17.1℃
  • 흐림부산 21.6℃
  • 흐림고창 18.4℃
  • 흐림제주 22.0℃
  • 흐림강화 16.0℃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4.6℃
  • 흐림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19.2℃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춘심(春心)도 막아버린 ‘코로나19’

URL복사

 

지난 4월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 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울 영등포구 국회 여의도 윤중로 벚꽃길이 통제돼 있다. 서울 영등포구는 봄 벚꽃축제를 취소하고 4월1일부터 4월11일까지 차량을 통제했다. 또 4월2일부터는 사람의 출입도 막고 있다.

 

3월 말부터 기온이 오르면서 서울 곳곳에서 벚꽃들이 꽃망울을 터뜨렸다. 하지만 코로나 19 확산을 막기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여의도 윤중로를 포함해 송파구 석촌호수 등 서울 시내 ‘벚꽃 명소’들이 폐쇄돼 올해 상춘객들은 2021년 봄꽃을 기약해야만 했다.

 

한편 4월27일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10명 안팎까지 줄어들며 종식 국면으로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전문가들은 성공적인 방역통제 이유 중 하나로 국민의 적극 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참여를 꼽았다.

 

MeCONOMY magazine May 2020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추미애 "檢 검찰개혁 진심이길 바랐지만 기대와 믿음 무너져"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1일 검찰을 향해 "검찰개혁에 단 한 번이라도 진심이었으면 하고 바랐다. 그러나 그런 기대와 믿음이 무너져 참으로 실망이 크다"라고 했다. 추 장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이제 콩으로 메주를 쑨다고 해도 곧이들을 국민이 없을 지경에 이르렀다"라고 했다. 추 장관의 이런 발언은 윤석열 검찰총장을 직접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추 장관은 "죄수를 검사실로 불러 회유와 압박으로 별건 수사를 만들어내고 수사상황을 언론에 유출해 피의사실을 공표해 재판을 받기도 전에 유죄를 만들어 온 것이 부당한 수사 관행이었다며 대검은 인정하고 반성한다고 했다"라며 "6월 12일 대검은 법무부에 수용자의 불필요한 반복소환 등 실태점검을 하기로 약속했고 법무부와 함께 제도개선을 하기로 약속하고, 16일 '인권중심수사 TF'를 만들었다"고 했다. 또 "지난 9월 21일 수용자를 별건 수사 목적으로 반복 소환하는데 일정한 제약을 가하고 범죄정보수집목적으로 소환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겠다는 발표까지 마쳤다"라고 했다. 하지만 추 장관은 "김봉현에 대해 그가 구속된 4월 23일 이후 석 달 사이에 무려 66회나 불러서 여권 정치인에 대해 캐묻고 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