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18.4℃
  • 구름많음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2℃
  • 구름많음광주 17.7℃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조금고창 13.9℃
  • 구름많음제주 20.8℃
  • 구름조금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2.2℃
  • 구름조금금산 12.6℃
  • 구름많음강진군 17.3℃
  • 구름조금경주시 13.3℃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집중호우 피해 관련 "지나치다 싶을 정도 예방 점검, 선제적 사전조치 해야"

"특별재난지역 빠르게 선포할 수 있도록 피해조사 신속히 취해 달라"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수도권과 중부지방에 내린 집중호우로 인명과 재산피해가 속출하자 "지나치다 싶을 정도의 예방 점검과 선제적인 사전조치를 주문한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부터 45분간 청와대 위기관리센터에서 집중호우대처 긴급상황점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정부는 긴급하고 엄중한 상황에 대비해 재난대응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려 위기 경보를 심각 단계로 높였다. 지자체와 함께 비상대응체제를 가동하며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여주기 바란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또 문 대통령은 "특별히 인명피해만큼은 원천적으로 발생 소지를 차단해 추가 피해를 막는 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달라"며 "조그만 우려가 있어도 위험지역을 선제적으로 통제하고 주민을 미리 대피시켜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언제 어디서 지반 붕괴와 산사태가 일어날지 모르는 상황에 각별히 대비해 주시기 바란다"라며 "침수 위험지역 관리와 함께 저수지와 댐의 수량을 조정하는 등 홍수를 사전통제하는 일에도 만전을 기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거듭 당부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이미 발생한 피해와 관련해 "특별재난지역을 빠르게 선포할 수 있도록 지자체의 피해조사 외에 중앙부처도 합동 피해조사 조치를 신속히 취해 달라"고 지시했다.

 

회의 이후 이어진 브리핑에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이재민 생활 지원에 각별히 신경 써 달라"고 했다며 "경기지사가 건의한 대로 임시주거시설로 조립주택을 활용하는 방안에 중앙부처도 관심을 가져 달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사상 유례없는 최장의 장마는 기후변화 때문에 앞으로 반복될 수 있다"며 "장기적으로 기후변화에 대비하기 위해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함께 지혜를 모을 것"이라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관광공사, 청렴마인드 향상 위해 전직원 직무청렴계약제 시행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청렴마인드 향상을 위해 전 직원 대상의 직무청렴계약제를 시행한다. 공사는 중앙 공기업의 ‘공기업 경영 및 혁신에 관한 지침’을 활용한 ‘임직원 직무청렴계약 시행 지침’을 마련해 전 직원 대상 ‘직무청렴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8일에는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조직 청렴문화 조성에 보탬이 되고자 사장 및 부서장급 간부의 직무청렴계약 서명식도 개최됐다. 경기관광공사의 직무청렴계약에는 크게 6가지의 직무 관련 금지사항이 담겨 있다. 주요 금지사항을 살펴보면,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직위, 비밀 등을 이용하여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고서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요구하는 행위, 직위를 남용하여 직무관련자의 권리행사를 방해하는 행위, 직무상 비밀을 누설하는 행위, 직위를 이용하여 성희롱하는 행위, 규정된 부패방지, 직무청렴, 품위유지 및 해당기관의 사업수행 등과 관련하여 금지되는 행위 등이다. 공사는 이를 위반하여 내부징계처분 외에 벌금형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해당 직원에게 지급했거나 지급 예정인 당해 연도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