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0.5℃
  • 구름조금대전 0.3℃
  • 구름조금대구 4.3℃
  • 맑음울산 4.9℃
  • 구름조금광주 4.8℃
  • 맑음부산 5.1℃
  • 흐림고창 2.5℃
  • 맑음제주 8.5℃
  • 맑음강화 1.1℃
  • 구름조금보은 -1.0℃
  • 흐림금산 -1.9℃
  • 흐림강진군 2.7℃
  • 구름많음경주시 5.0℃
  • 구름조금거제 6.3℃
기상청 제공

정치


추미애 "아들 병역 문제로 국민께 심려 끼쳐 거듭 송구"

"이번 사건은 정치공세 성격 짙은 고소·고발로 국력 소모한 사건"
"사실 확인 없이 정쟁 도구로 삼은 무책임한 세력들 책임 져야 할 것"
"검찰개혁은 더 이상 구호가 아닌 실천…국민의 검찰로 바로 세워가겠다"

URL복사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아들의 군 복무 시절 병가 관련 의혹과 관련해 "제 아들의 병역 문제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거듭 송구한 마음을 전한다"라고 사과했다. 검찰은 지난 28일 이번 의혹에 대해 추 장관과 아들 서씨 등 주요 관련자들에 대해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추 장관은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제 임기와 함께 시작된 법무부 장관 아들 병가 관련 의혹 사건이 검찰에 의해 관련자 전원 불기소 (혐의없음) 처리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추 장관은 "본 건은 무엇보다 정치공세의 성격이 짙은 무리한 고소·고발로 인해 국론을 분열시키고, 국력(공권력)을 소모한 사건"이라며 "제보자의 일방적인 주장을 어떤 객관적 검증이나 사실 확인도 없이 단지 정쟁의 도구로 삼은 무책임한 세력들은 반드시 엄중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합당한 사과가 없을 시 후속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추 장관은 자신의 아들 의혹에 대한 언론 보도 양태에 대해서도 "깊은 유감을 보내지 않을 수 없다"라며 "사실과 진실을 짚는 대신 허위의 주장을 그대로 싣고, 더 나아가 허위를 사실인 양 보도한 다수 언론은 국민께 커다란 실망과 상처를 주었다"라고 지적했다.

 

특히 추 장관은 "많은 이야기를 하지 않아도 이미 국민께서는 모두 알고 계신다"라며 "왜 유독 문재인 정부의 법무부 장관들을 타겟으로 보수 야당과 보수언론들이 집요하게 정치적 공세를 펼치는지"라고 언급했다.

 

추 장관은 "이제 다시 시작이다"라며 "그동안 매진해 왔던 검찰개혁은 더 이상 구호가 아닌 실천이다. 법과 제도, 사람의 개혁으로 국민의 검찰로 바로 세워가겠다"라고 했다.

 

또 "검찰개혁과 공수처 설치를 조속히 완수해 촛불 시민의 염원을 이뤄내고 마지막까지 문재인 정부의 성공에 기여하겠다"라고 했다.

 

앞서 지난 28일 검찰은 추 장관의 아들의 군 복무 시절 '휴가 연장 의혹' 수사 결과를 발표하고 추 장관과 아들 서씨 등 주요 관련자들에 대해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서울동부지검은 추 장관과 아들 서씨, 추 장관의 전 국회 보좌관 A씨와 당시 서씨 소속 부대 지역대장 B씨 등 4명을 혐의없음으로 불기소했다.

 

또 당시 부대 지원장교와 지원대장은 현역 군인 신분을 이유로 각 육군본부 검찰부로 송치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북 상주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진
경북 상주시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확진돼 방역 당국이 긴급 방역 조치에 들어갔다.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은 2일 전날 신고된 경북 상주시 산란계 농장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5N8형)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앞서 중수본은 해당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 신고가 들어오자 농장 출입 통제와 해당 농장의 가금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 등 긴급 방역 조치를 실시했다. 아울러 경북·충남·충북·세종 등에 3일 밤 9시, 강원은 2일 밤 9시까지 가금농장, 축산시설(도축장·사료공장 등), 축산차량 등을 대상으로 일시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다. 중수본은 2일 조류인플루엔자가 확진돼자 발생 농장 반경 3km 내 사육 가금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하고, 10km 내 가금농장에 대한 30일간 이동 제한과 AI 일제 검사를 실시했다. 또 발생지역인 경북 상주시 모든 가금농장에 대한 7일간 이동 제한했다. 중수본 관계자는 "가금농장 발생 및 야생조류 검출 상황을 감안할 때 전국 전역에 바이러스 오염 위험이 있는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전국 가금농가에서 내 농장은 내가 지킨다는 철저한 경각심을 가지고 농장 단위 4단계 소독을 반드시 실천해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