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화)

  • 흐림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4.1℃
  • 구름많음서울 0.5℃
  • 흐림대전 1.7℃
  • 구름많음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3.4℃
  • 흐림광주 3.8℃
  • 흐림부산 4.9℃
  • 구름많음고창 2.5℃
  • 제주 8.8℃
  • 흐림강화 1.7℃
  • 흐림보은 0.2℃
  • 흐림금산 0.7℃
  • 흐림강진군 5.5℃
  • 흐림경주시 2.9℃
  • 구름많음거제 5.7℃
기상청 제공

정치


살아있는 권력 수사하면 좌천되나...윤석열 “검찰 안팎 다 아는 얘기”

“정치, 바뀌는 것 없어...편하게 살 걸 참 부질없다”

URL복사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 1월 있었던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검찰 인사, 이른바 ‘대학살 인사’에 대해 살아있는 권력을 수사한 검사들에 대한 노골적인 좌천 인사였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윤 총장은 이날 국회 법사위의 대검 국감에서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이 ‘산 권력을 수사하면 좌천되느냐’고 묻자 “과거에 저 자신도 경험해본 적이 있고, 검찰 안팎으로 다 아는 얘기”라고 답했다.

 

윤 총장은 “과거 2003년 대선자금 수사팀에 파견 나가서 대통령 측근에 대한 수사를 했는데, 그때 수사에 관여했던 선배 검사들은 대영전은 아니더라도 영전되거나 정상적 인사를 받아서 간 것 같다”며 “시간이 갈수록 이런 부분에 대해 과거보다 조금 더 상황이 안 좋아지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이어 “검찰 생활을 겪으며 참 부질없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며 “정치와 사법이라고 하는 것이 크게 바뀌는 것이 없구나, 국민들에게 책임이 있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내가 편하게 살지 왜 이렇게 살아왔을까 하는 생각도 솔직히 많이 든다”고 토로했다.

 

 

윤 총장은 “검찰이 나아갈 방향은 살아있는 권력에도 굴하지 않고 법집행을 하는 것”이라며 “그래야 살아있는 권력 또한 국민들에게 정당성을 가질 수 있기 때문에 정권차원에서도 엄정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재인 정부가 살아있는 권력에 대해 수사를 하려고 하면 ‘검찰개혁’이라는 구호를 꺼낸다”는 조 의원의 질문에는 “원칙대로 수사해야 하기 때문에 어떠한 희생이 따르더라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식약처, 스테로이드 불법 유통·판매 헬스트레이너 적발해 검찰 송치
전문의약품인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을 불법으로 유통하고 판매한 헬스트레이너가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헬스트레이너, 일반인 등에게 불법으로 유통‧판매한 혐의로 헬스트레이너 A씨(26세)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단백동화스테로이드는 단백질의 흡수를 촉진시키는 합성 스테로이드로, 잘못 투여하면 면역체계 파괴, 성기능 장애, 심장병, 간암 유발 등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 때문에 의사 처방 없이 사용이 금지된 전문의약품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A씨는 2019년 7월부터 2020년 10월까지 1년 3개월 동안 텔레그램, 카카오톡 등을 이용해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불법으로 판매해 약 4억 6,000만 원 상당의 불법 이득을 챙겼다. 식약처는 A씨의 오피스텔에서 발견된 시가 4,000만 원 상당, 40여 종의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전량 압수했다. A씨는 식약처와 경찰 등 수사당국에 적발을 피하고자 텔레그램, 카카오톡 아이디를 수시로 변경하면서, 전문의약품의 바코드를 제거하여 판매하는 등 치밀한 방법으로 수사당국의 단속을 피해 왔다. 식약처 관계자는 "불법 유통되는 스테로이드 등은 정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