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7 (토)

  • 구름많음동두천 14.4℃
  • 흐림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7.8℃
  • 흐림울산 7.2℃
  • 구름많음광주 14.3℃
  • 흐림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13.8℃
  • 흐림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14.8℃
  • 구름조금보은 10.3℃
  • 구름많음금산 12.1℃
  • 구름많음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7.8℃
  • 구름많음거제 9.5℃
기상청 제공

지역


경기도 일자리재단, ‘꿈날개 청년지원센터 연계 학교’ 모집 온라인 설명회 개최

URL복사


 

경기도일자리재단이 24일 전국 대학교와 직업계 고등학교 취업지원 담당자를 대상으로 ‘꿈날개 청년지원센터 연계 학교 모집’ 온라인 설명회를 연다.


‘꿈날개 청년지원센터’(https://www.dream.go.kr/job)는 청년층을 위한 온라인무료취업지원 플랫폼으로 취업·창업 역량 진단, 온라인교육, 취업상담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재단은 연계 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직업계 고등학교에 ▲전공분야별 온라인 교육 ▲이력서 첨삭 및 인공지능(AI) 모의면접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특강 등을 무료로 지원한다. 대학교에는 ▲학점연계 및 과제 대체 프로그램 ▲대학별 자율 교육과정 ▲NCS 특강 ▲직무별 현직자 강의 ▲자격증 취득지원 등을 무료로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각 학교의 취업지원 담당자는 관리자 페이지에서 학생들의 실시간 학습 현황을 확인할 수 있으며, 협의를 통해 학교별 맞춤 교육과정도 개설할 수 있다.


제윤경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는 “전국 모든 대학과 직업계 고등학교 학생들의 취업을 돕기 위한 이번 사업에 많은 학교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꿈날개 청년지원센터’는 62개 대학, 81개 직업계고를 대상으로 약 10만5,750건의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올해는 연계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다. 


문의사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꿈날개 누리집(www.dream.go.kr)를 확인하거나, 꿈날개 학습지원센터(031-8005-8373~4)로 연락하면 된다. 








배너




사회

더보기
대기업 2곳 중 1곳, 상반기 대졸 신입 채용한다
대기업의 절반정도는 올해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을 채용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올해 신입사원을 채용한다고 답한 대기업 중 절반이상이 ‘수시채용’을 진행할 것이라 답해, 대기업의 신입직 수시채용 방식의 확산세가 빠른 것으로 보인다. 대기업의 신입사원 수시채용은 현대자동차그룹, LG그룹, KT 등이 도입한 이후 최근 SK그룹이 내년부터 신입직 정기공채를 전면 폐지하고 수시채용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SK그룹은 올해 상반기 계열사별 수시채용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현재 ‘SK하이닉스’가 신입사원 수시채용을 진행 중이고 3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계열사별 수시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반면 삼성전자는 올해 상반기 대졸 신입공채를 진행할 것을 보이나 구체적인 일정은 ‘미정’이고, 롯데그룹도 아직 상반기 채용계획을 확정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잡코리아는 국내 대기업 및 중소기업 813개사를 대상으로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채용계획’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해 그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조사결과 상반기에 대졸 신입사원 채용계획이 ‘있다’고 답한 기업이 41.5%로 10곳 중 4곳에 달했다. 대기업 중에는 절반 정도인 47.2%가 상반기에 대졸 신입사원 채용계획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