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3 (목)

  • 맑음동두천 -4.9℃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2.1℃
  • 구름조금대구 -2.1℃
  • 구름조금울산 -0.8℃
  • 구름많음광주 -0.7℃
  • 맑음부산 0.5℃
  • 흐림고창 -3.6℃
  • 제주 4.9℃
  • 맑음강화 -4.1℃
  • 맑음보은 -3.5℃
  • 구름많음금산 -3.0℃
  • 구름조금강진군 -1.1℃
  • 구름조금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정치


607조 ‘슈퍼예산안’ 본회의 통과...역대 최대 규모

법정 처리시한 9시간 남짓 초과...朴의장 “수정안 준비시간 때문”

URL복사

 

국회는 3일 본회의를 열고 607조7000억원(총지출 기준) 규모의 2022년도 예산안을 의결했다.

 

내년도 예산안은 정부안(604조4000억원)에서 3조3000억원 순증된 역대 최대 규모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정부안보다 늘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이날 예산안이 통과된 직후 “당초 법정시한보다 9시간 남짓 늦어졌는데 이는 수정안 준비 실무에 소요되는 시간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예산안 법정 처리시한은 12월 2일이다.

 

박 의장은 “사실상 법정시한을 지킨 것은 여야 모두 비상상황에 대응하고 성장 동력을 마련하는 예산안을 지체 없이 통과시켜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아주셨기 때문”이라며 “지난해에 이어 금년에도 사실상 법정시일 내에 예산안을 통과시킴으로써 앞으로 이러한 전통이 굳게 뿌리내리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